상단여백
HOME 투데이 광장 인물/동정
KT그룹 신입사원 부산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키뉴스 정명섭 기자] KT는 6일 2017년 KT그룹 신입사원이 부산시 동구 소재의 매축지 마을에서 독거노인, 장애인 가정, 차상위 계층을 위한 새해맞이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312명의 KT그룹 신입사원은 총 90여 세대 매축지 마을 주민들에게 연탄 4500장을 전달하고 생활 환경 개선을 위한 마을 청소를 진행했다. 또한, 쌀, 라면, 통조림 등 추운 겨울나기를 위한 생필품을 인근 지역인 비석문화마을 주민 150세대에 별도 전달하며 따뜻한 온기를 전했다.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은 KT 부산고객본부가 2004년부터 10여년째 진행해온 대표적인 봉사활동으로, 매년 부산연탄은행을 후원하며 연탄 65만장, 쌀 3000포를 지원하는 등 꾸준한 나눔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KT그룹 신입사원들이 부산에서 연탄을 전달하는 모습 (사진=KT)

이번 봉사활동을 총괄한 최영민 KT그룹인재개발아카데미 원장은 “2017년 KT그룹신입사원이 KT가 지속 펼쳐온 연탄봉사 활동에 참여해 어려운 사회와 함께하는 국민기업 KT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하고 사회초년생으로서 기본자세와 역할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KT그룹의 미래를 책임지는 신입사원들과 함께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2016년부터 그룹신입사원이 모두 참여하여 사회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매 절기에 맞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작년 8월 여름에는 서울시 용산구 쪽방촌을 대상으로 폭염에 대비한 선풍기, 모기장, 화채 나눔 활동을 펼친 바 있다.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T#신입사원#연탄 봉사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