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컨슈머
LG전자 ‘이노페스트’로 글로벌 시장 공략유럽·중동·아프리카 시장 겨냥

[키뉴스 김동규 기자] LG전자가 현지시간 14일부터 16일까지 그리스 크레타섬에서 ‘LG 이노페스트(InnoFest)’를 열고 유럽의 거래선, 미디어 등 300여 명을 초청해 100여 종의 신제품을 선보였다고 15일 밝혔다.

이 행사에는 박석원 LG전자 유럽지역대표 겸 독일법인장(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15일부터 17일까지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중동∙아프리카 이노페스트를 개최해 신제품을 소개했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혁신’과 ‘축제’의 장이다. 올해는 유럽과 중동∙아프리카를 시작으로, 상반기 내 아시아, 중남미 지역에서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LG전자가 글로벌 주요 거점지역에서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하며 글로벌 프리미엄 시장 공략을 본격 강화한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올해 유럽, 중동∙아프리카에 본격적으로 출시하는 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신제품을 비롯 고효율∙스마트홈 기술을 적용한 생활가전, 올레드 TV 등을 소개할 계획이다.

LG전자는 가정용 허브(Hub) 로봇을 비롯 스마트 냉장고,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에어컨∙공기청정기 등 에어솔루션 제품도 공개했다. 가정용 허브 로봇은 다른 스마트 가전을 제어하는 것은 물론, 동화나 음악을 들려주고 레시피도 알려준다. 음악 재생과 알림 서비스도 가능하다.

나영배 LG전자 글로벌마케팅부문장(부사장)은 “LG 이노페스트를 통해 LG만의 차별화된 제품을 적극 알리고 현지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동규 기자  dkim@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전자#이노페스트#그리스#바르셀로나#LG시그니처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