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이벤트_170517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컨슈머
LG전자,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 1500만대 돌파에너지 효율 뛰어나고 소음 적어

[키뉴스 김동규 기자] LG전자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탑재한 프리미엄 냉장고 글로벌 누적 판매량이 1500만대를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는 2001년 첫 선을 보인 이래 2007년 누적 판매량 100만대, 2011년 500만대, 2014년 1000만대를 돌파한 후 최근 1500만대를 넘었다.

지난 해 판매량은 전년 대비 8% 가량 늘어났고, 올해 처음으로 연간 400만대 판매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1분마다 7대씩 판매되는 셈이다.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는 냉장고의 심장에 해당하는 핵심 부품이다. 모터 자체가 직선 운동을 해 냉매를 압축, 순환시키는 리니어 컴프레서에 모터의 속도를 자유자재로 변환할 수 있는 ‘인버터’ 기술이 더해졌다. 기존 일반 컴프레서 대비 에너지 효율이 뛰어나고 소음이 적은 핵심 부품이라는 것이 LG전자의 설명이다.

미국 뉴저지주에 위치한 베스트바이 매장에서 직원들이 LG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냉장고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2001년 세계 최초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개발한 후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5세대까지 기술을 진화시켜왔다. 2014년 선보인 5세대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는 1세대 대비 에너지 효율은 55% 높아지고 소음은 15% 낮아지는 등 성능이 대폭 향상됐다.

또 LG전자는 지난 해 하반기 유럽 주요 국가에 출시한 ‘센텀 시스템’ 냉장고에 적용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업계 최초로 20년간 무상 보증하고 있다.유럽 최고의 규격 인증 기관인 VDE는 총 6만 2천회의 운전시험을 통해 20년간 사용할 수 있다고 인증한 바 있다.

2009년에는 업계 최초로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의 10년 무상 보증제를 시작했다. 이 컴프레서와 관련한 특허는 국내에만 약 1천 건이다. LG전자에서 현재 생산되는 냉장고 중 소용량 냉장고를 제외한 대부분의 냉장고에는 이 부품이 탑재돼 있다.

박영일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글로벌 가전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써 냉장·냉동 성능, 고효율, 저소음 등 냉장고의 본질적 가치를 높이는 핵심 기술을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규 기자  dkim@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전자#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1500만대#에너지 효율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