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이벤트_171211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부동산 앱 직방, 아파트 서비스 본격화12만건의 거주민 평가 · 아파트 현장답사 리뷰 담겨있어

[키뉴스 홍하나 기자] 부동산정보 플랫폼 직방(대표 안성우)은 아파트 서비스를 본격화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직방이 제공하고 있는 오피스텔, 원룸, 투룸에 대한 전월세 정보 서비스에서 확장한 것으로, 직방을 통해 아파트와 주상복합 매매·전월세 매물도 거래할 수 있다.

직방은 지난해 6월부터 전국 100세대 이상 아파트 단지 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여기에는 직방 임직원이 전국을 돌며 직접 아파트 단지 정보를 조사해 20여 장의 사진과 자세한 설명을 담았다.

부동산정보 플랫폼 직방은 아파트 서비스를 본격화할 방침이다. (사진=직방)

단지 내 시설물이나 주변 편의시설 등 생활정보와 실거래가 및 인근 시세를 종합한 빅데이터 정보 ‘직방시세’도 제공한다. 또한 360도 VR(가상현실) 등 다양한 시각물과 함께 실제 거주 중이거나 거주 경험이 있는 주민들의 평가도 담았다. 거주민 평가는 현재 12만건 넘게 등록됐다.

직방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 정보를 찾는 이용자들이 포털사이트 대신 직방을 비롯한 앱을 이용해 부동산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며 "아파트를 구할 때도 직방을 통해 정보 획득과 동시에 매물 거래까지 가능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현재 직방을 이용하는 공인중개사무소는 전국 1만3천 여 곳에 이르며, 직방 앱 다운로드 수는 이달 중 2천 만 건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부동산앱#직방#아파트#아파트서비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