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이벤트_171211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소재/부품
LG화학 분기 매출 6조4867억원, 사상 최대 매출 기록

[키뉴스 박찬길 기자] LG화학이 기초소재 사업부문 호조에 힘입어 사상 처음 분기 매출 6조원을 돌파했다. 영업이익도 지난 2011년 1분기 이래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LG화학은 지난 1분기 매출 6조4867억원, 영업이익 7969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3.1% 늘고, 영업이익은 74.1% 증가했다. 매출은 분기 사상 처음 6조원을 돌파해 최고치를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지난 2011년 1분기 8313억원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LG화학은 실적 상승 요인으로 기초소재 사업부문 선전을 꼽았다. ▲유가 강세로 인한 선(先) 수요증가 ▲수급 부족으로 인한 제품 스프레드(제품가격-원가) 개선 ▲중국 사업 호조가 기초소재 사업부문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 정보전자소재 사업부문도 영업이익이 흑자로 돌아섰으며, 생명과학 부문 및 팜한농 수익성 증가도 실적 개선에 힘을 보탰다. 다만 전지부문은 자동차용 중대형 전지 분야의 중국 발(發) 악재 탓에 영업적자를 벗어나지 못했다.

사업부문 별 실적은 ▲기초소재부문 매출 4조4953억원, 영업이익 7337억원 ▲전지부문 매출 9994억원, 영업적자 104억원 ▲정보전자소재부문 매출 7260억원, 영업이익 293억원 ▲생명과학부문 매출 1294억원, 영업이익 206억원 ▲팜한농(자회사) 매출 2539억원 영업이익, 504억원 등이다.

LG화학은 2분기에도 각 사업 부문 매출증대 및 수익성 개선으로 1분기에 이은 견조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LG화학측은 “기초소재부문 시황이 양호하고 고부가 제품 매출도 확대될 것”이라며 “전지부문 2세대 전기자동차 매출도 안정화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LG 화학 실적추이.(이미지=LG화학)

박찬길 기자  cgr@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화학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박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