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다방, 데이터 분석 센터 구축...사용자 원하는 매물 추천다방 500만 매물, 사용자 정보 분석한 뒤 매물 추천 및 부동산 큐레이션 서비스

[키뉴스 홍하나 기자] 부동산앱 다방을 운영중인 스테이션3(대표 한유순, 최인녕)는 다방의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을 전문화하는 '데이터 분석 센터'를 구축한다고 20일 밝혔다.

다방 데이터 분석 센터는 다방에 누적된 500만 매물 정보와 사용자, 부동산 시장 정보를 공유, 분석한 뒤 이를 기반으로 사용자가 원하는 매물 추천과 부동산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예를 들어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사용자에게는 주위에 반려동물과 함께 이용할 수 있는 편의시설(공원, 동물병원 등)이 마련된 집을 추천하고, 새롭게 부동산을 개업한 공인중개사에게는 지역 데이터 분석을 통해 얻은 지역 부동산 정보 및 트렌드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기존 다방이 사용자들의 합리적인 주거지 선택을 돕기 위해 제공하던 매물 상세 검색 필터인 ‘다방 맞춤검색’ 서비스와 자체적인 매물 분석 알고리즘을 적용한 매물 분석 지수 ‘다방면 스코어’의 고도화도 함께 진행된다.

더불어 기존에 발생한 허위매물의 특성을 모델링해 허위매물로 판단되는 매물은 등록 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또한 고난도 분석을 수행할 전문 분석인력 충원과 함께 산학 연계 자문단을 운영할 계획이며, 유관 외부 전문기관과 전략적 제휴도 병행할 예정이다.

스테이션3의 한유순 대표는 “다방에 누적된 500만 건 이상의 매물 정보를 모아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 다방이 지향하는 빅데이터 분석”이라면서 “매물 수 1위를 넘어 사용자 중심의 부동산 정보 제공 플랫폼으로 변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방#스테이션3#부동산#부동산앱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