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이벤트_171211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우정소식
우정사업본부, 우당 이회영 선생 탄생 150주년 기념우표 판매

[키뉴스 이길주 기자]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김기덕)는 우당 이회영 선생 탄생 150주년을 맞아 기념우표 56만장을 21일부터 전국 우체국에서 판매한다.

우당 이회영 선생(1867. 3. 17. 〜 1932. 11. 17.)은 국외 항일 운동의 전반에 참여하며 노블레스 오블리주의 본보기로 기억되는 독립운동가이다.

우표는 우당 이회영 선생의 옆모습과 6형제가 회의하는 모습을 태극기와 함께 디자인해 우당선생의 나라를 생각하는 마음을 담았다.

우당 이회영 선생 탄생 150주년 기념우표 나온다.

우당과 모든 형제(6형제)는 독립운동 기지를 건설하기 위해 현재가치로 수백억 원에 달하는 전 재산을 처분하고 만주로 망명해 이주 동포 정착과 농업 지도를 위한 ‘경학사’를 조직했다. 같은 해 독립 지도자 양성을 위한 ‘신흥무관학교’도 설립해 독립 투쟁의 한 축을 담당했다.

김기덕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우표발행으로 자신의 삶을 버리고 조국 독립을 위해 평생 모든 것을 바친 우당 이회영 선생의 숭고한 정신을 기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길주 기자  awzwy1017@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사업본부#이회영#우표#독립운동가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이길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