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통신/방송&모바일
애플 아이폰8 목업 사진 유출...터치ID 사라져전‧후면 강화 유리 적용...출시 시기 전망은 엇갈려

[키뉴스 정명섭 기자] 애플이 올해 9월 아이폰 탄생 10주년을 기념해 출시할 예정인 아이폰8의 목업(mockup) 사진이 유출됐다. 목업은 제품 출시 전 디자인 등을 평가하기 위해 실제 제품에 가깝게 만드는 모형이다.

외신 BGR은 18일(이하 현지시간) 애플 공급사의 실제 도면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보이는 아이폰8 목업 사진을 최초로 공개했다. 아이폰8은 앞면과 뒷면에 모두 2.5D 유리 패널이 사용되고 그 사이에는 메탈 프레임이 들어가는 글래스 샌드위치 방식이 적용됐다.

OLED 스크린을 탑재하며, 홈버튼과 지문인식 센서인 터치ID가 없다. 아이폰8은 최첨단 기술의 집약체라 이를 담을 곳이 없다고 외신은 설명했다. 이는 삼성전자도 아직 상용화하지 못한 디자인이다. 갤럭시S8 시리즈의 지문인식 센서는 기기 뒷면 카메라 옆에 위치하고 있다.

애플이 올해 9월 아이폰 탄생 10주년을 기념해 출시할 예정인 아이폰8의 목업(mockup) 사진이 유출됐다. (사진=BGR)

목업 이미지는 터치ID가 없으나, 이 디자인이 실제 대량생산에서 적용될 것인지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이 외신은 강조했다.

아이폰8에 첨단 기술이 적용되면서 출시 전망에 대해서도 엇갈린 평가가 나오고 있다. 대만 KGI증권의 밍치궈 연구원은 애플이 아이폰8 물량을 예상만큼 생산하지 못해 10월이나 11월로 출시가 연기될 것으로 전망했으나, 미국 증권사 모건스탠리는 애플 아이폰8은 제 시간에 출시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애플이 올해 9월 아이폰 탄생 10주년을 기념해 출시할 예정인 아이폰8의 목업(mockup) 사진이 유출됐다. (사진=BGR)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플#아이폰8#목업#듀얼카메라#터치ID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