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마트카
팀쿡 애플 CEO, 자율주행기술 개발 공식 인정팀쿡 "자율주행시스템에 초점 맞추고 있다”

[키뉴스 홍하나 기자] 팀쿡 CEO는 애플이 자율주행기술 개발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인정했다. 애플이 자율주행차 프로젝트 타이탄을 운영하는 것은 관련 업계에서 공공연한 비밀이었지만 팀쿡 CEO가 직접 시인한 것은 처음이다.

팀쿡 CEO는 애플이 자율주행기술 개발에 대해 공식 인정했다고 외신 블룸버그가 13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팀쿡은 블룸버그 텔레비전과의 인터뷰를 통해 “우리는 자율주행시스템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면서 “이것은 우리가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핵심 기술이다. 인공지능(AI) 프로젝트의 어머니로써 아마도 가장 어려운 AI 프로젝트중 하나일 것”이라고 밝혔다.

팀쿡 CEO는 애플이 자율주행기술 개발에 대해 공식 인정했다. (사진=더버지)

현재 자율주행자동차 개발에 수많은 완성차기업, IT 기업이 뛰어들었다. IT기업인 알파벳의 자율주행부문인 웨이모는 크라이슬러, 리프트와 협력해 자율주행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또 BMW, 제너럴 모터스 등의 완성차 기업들은 자율주행자동차 스타트업을 확보하기 위해 과감한 투자를 진행하기도 했다.

사실 애플은 2014년 약 2천명의 기술인력이 투입된 타이탄을 출범 시킬 당시, 자체 자동차인 애플카를 제작하려고 시도했다. 하지만 지난 10월 애플은 타이탄 인력을 축소해 애플카 개발사업을 접었고, 현재는 기존의 자동차 회사와 협력해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앞서 애플은 지난 4월 캘리포니아 정부로부터 자율주행차 시험운행에 대한 승인을 받았다. 최근에는 실리콘밸리 인근에서 애플의 자율주행시스템이 탑재된 차량이 도로에 나타난 사진이 포착됐다.

팀쿡 CEO는 “자동차 사업은 향후 대변혁의 시대를 맞을 것”이라며 “자율주행 기술은 가까운 미래에 실현될 큰 변화 가운데 하나”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팀쿡#애플#팀쿡CEO#자율주행기술#자율주행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