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드구독이벤트_171204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뉴테크
퀄컴-네이버, 클로버 AI 통한 IoT 생태계 공동 구축

[키뉴스 박근모 기자] 퀄컴과 네이버가 손을 잡고 퀄컴 테크놀로지의 사물인터넷(IoT)용 시스템온칩(SoC)과 네이버의 인공지능(AI) 플랫폼 클로바를 결합해 AI가 탑재된 IoT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네이버의 AI 플랫폼 클로버의 정식 출시가 연내로 예정돼 있어 AI 기술이 접목된 퀄컴의 IoT용 SoC 제품군도 곧 공개될 것으로 전망된다.

19일 퀄컴코리아에 따르면 자회사인 퀄컴 테크놀로지와 네이버는 AI 기술 및 서비스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었다. 특히 이번 파트너십은 네이버와 라인주식회사가 개발한 AI 솔루션인 클로바를 퀄컴 IoT 플랫폼 제품군에 탑재할 계획이다.

이번 퀄컴과 네이버의 파트너십으로 퀄컴 테크놀로지가 개발한 IoT 플랫폼에 클로바 AI를 탑재해 향후 AI IoT 기기의 상용화를 촉진시킬 것으로 보인다.

퀄컴과 네이버가 올해 중 클로버 AI 통한 IoT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특히 퀄컴 테크놀로지의 IoT 솔루션과 네이버의 클로바 AI 조합은 앞으로 출시될 AI 디바이스 개발의 기준 모델이 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퀄컴 테크놀로지의 IoT 플랫폼을 통해 스마트 스피커, 스마트홈 허브 및 로봇 등 AI 하드웨어 제조사들은 네이버의 클로바 AI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네이버도 퀄컴과 발을 맞춰 AI 플랫폼 클로바에 최적화된 퀄컴 SoC을 우선적인 시스템 솔루션으로 채택해 클로바 기반의 AI 플랫폼 및 서비스에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태원 퀄컴 코리아 사장은 "네이버 AI 와의 전략적 협력은 IoT생태계에서 양사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다져줄 것"이라며 "클로바 AI와 퀄컴 테크놀로지의 플랫폼으로 제조사들이 더욱 더 편리하고 경쟁력 있는 IoT 제품과 서비스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이번 퀄컴과의 협력을 통하여, 클로바 기반의 AI 플랫폼 생태계 조성이 더욱 더 촉진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클로바의 성능을 더욱 고도화하고, 클로바 생태계를 활성화해 나가며AI 시대로의 패러다임 전환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근모 기자  suhor@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퀄컴#네이버#AI#클로버#인공지능#사물인터넷#SoC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