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테크
구글, 딥러닝 라이브러리 '텐서2텐서'공개...멀티 환경 AI 구축 가능

[키뉴스 박근모 기자] 그동안 인공지능(AI) 개발에 있어서 가장 큰 문제로 지목됐던 점은 각기 다른 환경에서의 하이퍼 매개변수, 데이터 세트, 모델 아키텍처 구현 등 핵심 요소를 개발해 하나로 합치는 것이 매우 어려웠다.

앞으로 구글이 오픈 소스로 공개한 AI 딥러닝 라이브러리 '텐서2텐서'를 통해 새로운 환경에 맞춰 필요한 요소를 다시 개발할 필요없이 모듈식으로 교환하는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텐서2텐서를 활용하면 지금까지 AI 서비스를 구축할때보다 더 빠르고 간단하게 구현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구글 브레인 팀이 공개한 논문에 따르면 텐서2텐서는 딥러닝 모델, 데이터 세트 및 필수적인 매개 변수 등을 다양하게 조합하는 방식으로 AI 시스템 구축의 범위를 확장시킬 수 있다. 특히 기존 AI 시스템 개발에 있어서 각기 다른 환경에서의 AI 시스템 구현이 AI 연구원들 사이에서 가장 큰 어려움으로 꼽혔었다.

구글이 오픈소스로 깃허브에 공개한 텐서2텐서 자료 중 일부 (자료=깃허브)

텐서2텐서는 일반적으로 AI 시스템을 구현할때 모든 요소들을 하나로 통합 구축하는 방식이 아니라 핵심 요소들을 별개의 모듈로 개발해 이 모듈을 AI 개발에 필요한 부분에 맞춰 결합하는 방식으로 동작하게 된다.

구글은 "텐서2텐서를 사용하면 새로운 AI 시스템을 개발할때 모든 구성 요소를 버리지 않고, 모듈식으로 교환해가며 사용할 수 있다"라며 "만들어둔 모듈을 사용해 새로운 AI 시스템을 구축할때 재사용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글로벌 IT 기업들은 AI 개발을 쉽고 빠르게 하기 위한 방법으로 구글과 같은 방식을 연구 중이며, 페이스북도 최근 이와 유사한 ParlAI를 공개하며 AI 시스템 구축에 필요한 데이터 세트나 구성 요소를 부분별로 사용할 수 있는 연구를 진행 중이다.

박근모 기자  suhor@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인공지능#AI#딥러닝#텐서2텐서#tensor2tensor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