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한국MS, NH투자증권에 애저 AI 머신러닝 공급

[키뉴스 박근모 기자] 금융권에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시장 예측 모델 구현 및 업무 효율성을 강화하기 위한 경쟁이 치열하게 벌어지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NH투자증권에 애저 클라우드 솔루션과 애저 AI 머신러닝을 공급했다.

NH투자증권은 금융상품 및 투자에 대한 리스크 분석을 목적으로 다양한 외부 데이터를 활용하고, 극변하는 시장상황에서 빅데이터, AI와 같은 최신 기술을 이용해 더욱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할 필요성에 따라 한국MS의 애저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MS는 애저 머신러닝, 애저 SQL DB(데이터베이스), Power BI 등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해 세계 증시나 환율, 각종 금융 상품의 가격 등 시장 변화 요소를 분석하고 시장 리스크 및 트렌드를 예측하는 모델 개발을 지원하게 됐다.

MS가 애저 클라우드 서비스를 NH투자증권에 공급했다.(사진=MS)

마이크로소프트 SQL DB을 통해 안전하고 고성능으로 데이터를 축적 및 관리하고, 애저 머신러닝과 알고리즘 기반의 예측 기법을 적용함으로써 빠른 의사결정이 가능하게 됐다. 또한 데이터를 필요한 관점에 따라 개별적으로 시각화할수 있는 Power BI를 도입하고 웹 기반의 API로 업무에 편의성을 향상할 수 있게 됐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금융시장의 흐름을 정확히 예측해낼 수 있는 정보를 관리하고 신속한 시장 예측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머신러닝의 도입은 최적의 선택이었다"라며 "향후 마이크로소프트 PaaS 서비스 접목으로 금융업계를 선도하는 기업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우성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부문 이사는 "NH투자증권은 MS의 머신러닝 및 DB 솔루션을 통해 더욱 정교한 예측 모델을 구현하게 됐다"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금융업계가 AI와 머신러닝과 같은 최신 IT 기술을 활용해 성공적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뤄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박근모 기자  suhor@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이크로소프트#애저#클라우드 머신러닝#인공지능#AI#NH투자증권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