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통신/방송&모바일
KT-우리은행, 금융플랫폼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 선보여기가지니를 통한 우리은행 인공지능 금융비서 서비스 출시 예정

[키뉴스 백연식 기자] KT와 우리은행은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각 사의 전문영역인 ICT와 금융서비스를 기반으로 고객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AI 기반 금융비서 서비스 제공을 포함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 ‘기가지니 인공지능(AI) 금융서비스’ 제공 및 이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금융 혜택 제공 ▲ 유무선 통신 빅데이터 기반의 신용평가 모델 활용 ▲ O2O 제휴 마케팅 등 금융과 ICT가 결합한 다양한 금융 플랫폼 서비스에 대하여 포괄적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양사가 선보일 ‘기가지니 인공지능(AI) 뱅킹 서비스’는 TV화면과 함께 서비스 되는 기가지니의 특장점을 활용해 은행 계좌 조회, 계좌간 이체, 공과금 납부, 환율 조회, 상품 안내가 가능한 서비스이다.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은 “양사간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금융 분야 최고의 음성 AI 금융비서 서비스와 유무선 통신 상품 기반의 국내 최대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규 사업 영역 개발 등 국내 금융플랫폼 시장에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고 말했다.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 김형욱 전무(왼쪽)와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 조재현 부행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KT)

백연식 기자  ybaek@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T#우리은행#금융플랫폼#인공지능

백연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