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11번가, 판매자를 위한 온라인상점 ‘11번가 스토어’ 오픈판매자들, 직접 상점 꾸미고 단골고객도 관리

[키뉴스 홍하나 기자] 11번가는 판매자들이 직접 운영하는 온라인 상점 플랫폼 ‘11번가 스토어’를 선보인다. 판매자가 자신이 파는 상품을 모아 온라인 상점을 꾸밀 수 있는 서비스다.

11번가 스토어는 판매자들의 상품을 단순하게 나열했던 기존 11번가의 ‘미니몰’ 서비스를 확대 개편한 것으로, 판매자가 상점 이미지나 소개 문구를 만드는 등 자신의 스토어를 브랜딩할 수 있다. 판매자가 직접 쿠폰을 제공해 고객을 관리할 수 있고, 기획전을 구성해 운영할 수도 있다. 신상품과 할인상품, 인기상품도 자동으로 노출될 수 있도록 했다.

또 SNS채널인 ‘인스타그램’과의 연동서비스도 선보인다. 11번가 스토어를 통해 판매자의 인스타그램을 방문할 수 있으며 반대로 판매자의 인스타그램을 보다가 11번가 스토어로 접속할 수 있다. 묶음배송상품 더보기 기능을 적용해 함께 주문하면 배송비를 아낄 수 있는 상품을 추천해준다.

11번가는 판매자들이 직접 운영하는 온라인 상점 플랫폼 ‘11번가 스토어’를 선보인다. (사진=SK플래닛)

11번가 판매자는 누구나 ‘11번가 스토어’ 개설 신청을 할 수 있으며, 별도 수수료는 없다.

11번가는 올해 안에 ‘스토어’ 운영 판매자들에게 스토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상품과 고객들이 찾는 키워드 등을 알려주는 통계분석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판매자들이 11번가 스토어를 포털 사이트에서 마케팅 할 수 있도록 개별 상점 URL도 제공할 예정이다.

SK플래닛 김현진 플랫폼개발단장은 “판매자와 고객이 직접 만나는 11번가 스토어를 통해 고객은 개성 넘치는 상점의 상품들을 더 쉽게 찾을 수 있고, 판매자는 단골 고객을 통해 거래액 증가를 기대할 수 있다”면서 “11번가 스토어를 통해 물건 중심에서 상점 중심으로 쇼핑패턴의 전환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플래닛#11번가#온라인상점#스토어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