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카카오뱅크, 출범 13일 만에 200만 계좌 돌파8일 오전 8시 8분 기준, 수신 1조원, 여신 7700억원 기록

[키뉴스 정명섭 기자] 국내 2호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에 대한 소비자들의 열기가 연일 치솟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8일 기준 신규 계좌 개설 건수가 200만좌를 돌파했다고 전했다. 체크카드 신청 건수는 141만장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 27일 오픈한 이후 영업 13일 만의 성과다.

예적금은 9710억원, 대출은 758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날 오후 2시에는 각각 9960억원, 7700억원, 신규계좌는 203만좌를 기록했다. 현재 체크카드를 신청하면 배송받기까지 4주 가량 소요된다.

카카오뱅크는 영업 시작 이후 폭발적인 고객 유입에 따라 24시간 상황반으로 가동하고 고객의 원활한 은행 업무를 위해 대외 기관과 실시간 협의를 통해 대응책을 마련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임직원 가운데 은행 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인력을 제외한 모든 인원이 고객 상담 업무에 투입되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고객 상담 서비스 안정화를 위해 지난 7일 90명을 추가로 투입했고, 500여명 규모의 제 2고객센터 설치를 위해 장소 선정과 인력 확충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측은 “앞으로 어떤 사항이 발생하더라도 원인과 대응 현황을 가능한 범위 내에서 고객에게 공유하며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카카오뱅크 실적 현황 (사진=카카오뱅크)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뱅크#인터넷전문은행#체크카드#예금#적금#대출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