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가상화폐 거래소 해킹 및 개인정보 유출 피해 보상 가능해져코인원, 현대해상과 사이버배상책임보험 체결

[키뉴스 박근모 기자] 그동안 가상화폐는 법적 화폐의 지위에 오르지 못한만큼 소비자 피해 발생시 제도적인 법적 보호를 받기 어려웠다.

최근 발생한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의 경우 해당 거래소를 이용하던 고객들의 개인정보가 유출돼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며, 이에 대한 피해 보상 규정 미비로 자체 보상금을 제외한 나머지는 그대로 소비자가 떠안아야 하는 문제가 노출되기도 했다.

이에 국회나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들은 가상화폐를 거래하는 이용자들의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서 다양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원(대표 차명훈)이 현대해상(대표 이철영, 박찬종)과 함께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계약을 14일 체결하면서 가상화폐 거래소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개인정보 유출시 피해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코인원은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은 국내 가상화페 거래소 최초 사이버배상책임보험 계약"이라며 "본 보험을 통해 고객은 사이버 위험을 종합적으로 관리 받을 수 있고, 코인원은 해당 보험 상품을 통해 전 단계에서 사이버 리스크 관리를 지원 받는다"고 설명했다.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은 ▲개인정보유출·기밀정보유출 배상 등 배상책임 ▲개인정보 유출 대응 비용 ▲데이터 손실 비용 등 고객의 손실뿐만 아니라 코인원의 비용 손해까지 보상 범위가 크게 넓어진 것이 특징이다.

코인원과 현대해상은 "해당 보험상품이 소비자 이용 보호가 가장 중점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논의했다"라며 "이번 뉴사이버시큐리티 보험 계약을 시작으로 고객들이 더욱 신뢰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장치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코인원은 가상화폐 시장 안정성 제고 및 고객 자산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있다"라며 "코인원은 철저한 보안 및 인프라 구축은 물론,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장치 마련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신뢰감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박근모 기자  suhor@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상화폐#비트코인#이더리움#BCH#비트코인캐시#리플#코인원#빗썸#현대해상#사이버배상책임보험#개인정보유출#보안#해킹

박근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