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컨슈머
LG전자 서비스센터 악성코드 ‘랜섬웨어’로 확인...보안 업데이트 완료무인접수단말기 16일부터 정상 운영 중

[키뉴스 김동규 기자] 지난 14일 LG전자의 일부 서비스센터에서 트래픽 증가로 업무지연을 일으킨 악성코드가 랜섬웨어인 것으로 확인됐다.

LG전자는 16일 입장자료를 통해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함께 악성코드를 분석해본 결과 랜섬웨어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자체 모니터링에서 트래픽이 증가하는 이상징후를 발견하고 지체없이 서비스센터의 네트워크를 외부와 차단한 결과 현재까지 데이터 암호화, 금전 요구 등의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현재 악성코드에 감염됐던 무인접수단말기의 보안 업데이트는 모두 다 완료돼 16일부터 정상 운영되고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LG전자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규 기자  dkim@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전자 서비스센터#LG전자#악성코드#랜섬웨어#한국인터넷진흥원#보안 업데이트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