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드구독이벤트_171204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컨슈머
LG전자, 오픈 파트너십으로 '스마트홈' 생태계 키운다

[키뉴스 김동규 기자] LG전자가 스마트홈 플랫폼 '스마트씽큐' 개발자 사이트를 오픈하며 스마트홈 생태계 확장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LG전자가 스마트홈 생태계 확장을 위해 스마트홈 플랫폼 스마트씽큐 개발자 사이트(ThinQ.developer.lge.com)를 오픈하며 오픈 파트너십을 강화한다고 9일 밝혔다.

앞으로 스마트씽큐 개발자 사이트에 가입하는 개발자들은 LG전자의 스마트홈 파트너가 된다.

LG전자는 파트너 개발자들에게 ▲스마트씽큐의 통신 규칙인 표준 프로토콜 규약 ▲프로그램 언어인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등의 정보를 공개할 방침이다.

LG전자 스마트씽큐 개발자 사이트 메인 화면 (사진=홈페이지)

파트너 개발자는 공개된 정보들을 활용해 개발한 사물인터넷(IoT) 제품을 LG전자의 스마트홈 어플리케이션 '스마트씽큐 앱'과 인공지능(AI) 스피커 '스마트씽큐 허브'와 연동할 수 있다. 또한 LG전자는 개발자들이 LG전자의 스마트홈 파트너라는 것을 알릴 수 있도록 'Works with SmartThinQ' 로고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가전제품을 사용하는 패턴 등에 대한 빅데이터 처리 ▲자연어 처리 ▲음성인식 등으로 이뤄진 자체 인공지능 플랫폼에 파트너들이 제공하는 다양한 아이디어들을 결합하면 스마트홈 분야에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단순히 제품, 기기 간의 연결에 그치지 않고 고객들이 실생활에서 필요한 기능들을 가치있게 제공함으로써 진정한 의미의 스마트홈을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류혜정 LG전자 H&A스마트솔루션BD담당 상무는 "개방화 전략을 통한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통해 다가오는 스마트홈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오픈 파트너십 ▲오픈 플랫폼 ▲오픈 커넥티비티 등 3대 개방 전략을 기반으로 스마트홈 생태계를 확장하고 있다.

김동규 기자  dkim@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전자#스마트홈#스마트씽큐#인공지능#AI#오픈 파트너십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