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뉴테크
페이스북, 스마트폰 연동 없는 독립형 VR기기 선봬외신 “추가 기기 구입 필요 없어 긍정적...VR 기술 확보는 힘들어질 수도”

[키뉴스 정명섭 기자] 페이스북이 PC와 스마트폰 연동 없이 사용 가능한 가상현실(VR) 기기를 공개했다. 이를 바탕으로 VR 사용자를 10억명 이상 확보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11일(현지시간) 외신 비즈니스인사이더와 테크크런치 등에 따르면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새 VR 단말기 ‘오큘러스 고’를 공개했다.

오큘러스 고는 PC, 스마트폰과 연동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VR 기기들은 스마트폰을 장착해 사용하는 방식이 일반적이다. 스마트폰이 VR 기기의 스크린을 대신하는 방식으로, VR 단말기와 스마트폰을 별도로 조작해야 한다는 불편함이 있었다. 페이스북은 이같은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기기의 독립성을 강화했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는 11일(현지시간) 새 VR 단말기 ‘오큘러스 고’를 공개했다. (사진=페이스북)

저커버그 CEO는 “오큘러스 고는 스마트폰과 PC에 얽히지 않은 획일적인 플랫폼”이라며 “오큘러스의 다음 목표는 VR로 10억명의 이용자를 확보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외신들은 페이스북의 이같은 결정은 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할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제조사와 파트너십 관계를 구축하지 않아도 된다는 긍정적인 면이 있으나, 동맹을 맺었던 IT 기업이 경쟁자가 돼 VR 기술을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우려도 있다고 지적했다.

오큘러스 고는 이외에도 간단한 게임 패드가 포함돼 있고, 오디오 드라이버도 내장됐다. 이어폰을 위한 표준 잭도 마련됐다. LCD 화면을 탑재했고, 해상도는 2560 x 1440이다. 삼성 기어VR용으로 제작된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할 수 있고, 방향 추적 기능 등은 기어 VR과 유사하다. 가격은 199달러(22만5000원)이며 내년 초에 판매가 시작될 전망이다.

한편 페이스북은 지난 2014년 VR플랫폼 기업 오큘러스를 23억 달러(2조6000억원)에 인수해 VR 기술 개발에 집중해왔다.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오큘러스#오큘러스 고#가상현실#VR#스마트폰#PC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