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동영상 TV
삼성SDS가 내세우는 산업플랫폼 사례 3선윤심 삼성SDS 전무 '물류, 제조, 프론트엔드 솔루션' 등 소개

[키뉴스 이병희 기자] 국내 대표 IT서비스 회사인 삼성SDS가 제공하는 산업플랫폼은 무엇이 있을까? 윤심 삼성SDS 전무는 최근 창조경제연구회(KCERN) 포럼에서 삼성SDS의 산업플랫폼에 대해 소개했다.

윤심 전무는 "고객이 IT기술을 사용해서 원하는 것은 비즈니스 기회를 늘려주거나 비용을 줄이는 것 두가지"라면서 "삼성SDS는 고객의 요구에 맞는 기술을 개발하다보면 고객 비즈니스를 도와주는 것 뿐만 아니라 삼성SDS의 비즈니스 기회가 오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그것이 바로 산업에 특화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산업플랫폼이다.

윤심 전무는 그 첫번째 사례로 통합물류 솔루션 '첼로(Cello)'를 들었다. 삼성SDS가 물류 이동을 위한 선박이나 비행기를 갖고 있지 않으면서도 첼로라는 파트너를 연결시켜서 거래를 성사시키는 비즈니스다. 윤심 전무는 "첼로는 8년 정도 됐는데 초반 3년~5년에 수천억원 투자할 수 밖에 없었지만 지금은 큰 비즈니스 기회를 가져오고 있다"고 말했다.

윤심 삼성SDS 전무(오른쪽 끝)가 창조경제연구회(KCERN) 포럼에서 삼성SDS의 산업플랫폼 사례에 대해 소개했다.

두번째 사례는 제조 전체 공정의 운영을 자동화시키는 제조 플랫폼이다. 삼성 계열사의 경우 세계 1등하는 제조 분야 기업들이 많은데 이들에게 IT서비스를 제공해주다보면 기술개발에 주력할 수 밖에 없다는 것. 어떤 생산의 결함을 줄여 비용을 축소시키는 것 뿐만 아니라 몇천억원 생산의 차질을 방지하기 위해서도 IT 플랫폼은 필요하다. 이 플랫폼에 최근에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을 접목하고 있고, 클라우드 인프라로 전환하고 있는 단계라고 윤심 전무는 전했다.

삼성SDS의 세번째 산업 플랫폼은 모바일, 유통, 마케팅 분야 프론트엔드(front-end) 솔루션이다. 윤심 전무는 "공통 플랫폼 기반으로 고객 혁신을 지원하고 있어 산업플랫폼 사례 중 하나로 꼽을 만하다"고 말했다.

이병희 기자  shake@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삼성SDS#첼로#삼성SDS 물류#윤심 삼성SDS#KCERN#산업플랫폼

이병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