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통신/방송&모바일
“애플, 내년 하반기에 6.5인치 OLED 아이폰 출시”밍치궈 연구원 "애플 아이폰 중 가장 큰 핸드셋"

[키뉴스 정명섭 기자] 애플이 내년에 3종의 아이폰을 출시하고, 이 가운데 6.5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갖춘 대화면 아이폰이 포함된다는 전망이 나왔다.

IT 전문 매체 애플인사이더는 13일(현지시간) 대만 KGI증권의 밍치궈 연구원의 보고서를 인용해 애플이 2018년 하반기에 6.5인치 OLED를 탑재한 아이폰을 출시한다고 보도했다.

이 아이폰은 아이폰플러스 시리즈 크기이며, 아이폰X플러스의 역할을 할 것이라고 이 매체는 덧붙였다.

애플이 올해 출시한 아이폰8의 디스플레이는 4.7인치, 아이폰8플러스는 5.5인치이며, 아이폰 탄생 10주년 기념 스마트폰 아이폰X은 5.8인치다.

밍치궈 연구원은 “6.5인치 OLED 아이폰은 6인치를 뛰어넘는 가장 큰 애플의 가장 큰 핸드셋”이라고 말했다.

애플은 대화면 아이폰 외에도 5.8인치 OLED 아이폰과 6.1인치 LCD 디스플레이 아이폰이 나온다고 전망했다. 내년에 출시될 이 3종의 스마트폰은 얼굴인식 기능인 페이스ID가 모두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밍치궈 연구원은 “LCD 탑재 아이폰의 가격은 650달러(72만원)에서 750달러의 가격에 맞추기 위해 저해상도로 출시되지만 아이폰X과 마찬가지로 페이스ID와 고급카메라 등이 탑재된다”고 말했다.

애플이 내년에 3종의 아이폰을 출시하고, 이 가운데 6.5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갖춘 대화면 아이폰이 포함된다는 전망이 나왔다. (사진=애플인사이더)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애플#아이폰X#아이폰8#아이폰8플러스#대만#KGI증권#밍치궈#외신#애플인사이더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