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 국내 인기상에 ‘배틀그라운드’해외 인기상은 넷마블 펜타스톰

[부산=키뉴스 김동규 기자] 15일 부산에서 열린 대한민국 게임대상 국내 인기상에 펍지주식회사의 배틀그라운드가 선정됐다. 해외 인기상에는 넷마블의 펜타스톰이 선정됐다.

굿게임상 시상을 맡은 강신철 게임산업협회장은 “많은 작품들이 유저분들의 사랑을 받은 만큼 내년에도 많은 결실을 맺어지길 기대하면서 수상작을 발표하겠다”며 수상작 시상을 시작했다.

굿게임상에는 두부스쿨의 ‘두브레인’이 수상했다. 두브레인은 인지 발달 콘텐츠가 수상했다. 길우종 두부스쿨 메인 아트디렉터는 “아이들의 두뇌교육과 더 평등하고 좋은 교육 여건을 만들기 위해 게임으로 접근하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기게임상 해외분야에는 넷마블의 ‘펜타스톰’이 선정됐다. 장중선 넷마블 본부장은 “진심으로 감사한다”며 “펜타스톰은 PC방에 가지 않고도 모바일 대전을 즐길 수 있고, 텐센트 등에도 감사의 맘을 전한다”고 밝혔다.

인기게임상 국내분야에는 펍지주식회사의 ‘배틀그라운드’가 선정됐다. 조웅희 펍지주식회사 부사장은 “처음 론칭했을 때 장르가 생소해 한국에서 크게 인기 얻을 것이라고 생각지 못했지만 좋은 게임들을 열정적으로 찾고 방송 등에서 알려주는 스트리머 등 덕분에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었다”며 “현재도 불철주야 노력하는 펍지주식회사 구성원들에게 영광을 돌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우수개발자상은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시상을 했다. 김 의원은 “7년만에 다른 신분으로 오니 감회가 새롭다”며 “개인적으로 가장 의미 있었던 것이 게임 개발자 상이었다고 생각한다. 뜻깊은 상이라고 생각이 들고 게임 개발자들이 좋은 대우를 받고 많아지는 환경을 만드는 데 업계가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소형개발자들이 많이 없어지는 현상을 개선하기 위한 업계의 노력이 필요하다. 인디게임 개발 등에도 신경을 썼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우수개발자상 프로그래밍 분야에는 ‘배틀그라운드’를 제작한 펍지주식회사의 신승우 플랫폼팀 팀장이 수상했다. 신승우 팀장은 “훌륭한 사람들이 많은데 상을 받을 자격이 있는지 모르겠다”며 “배틀그라운드 플레이어들의 사랑과 질책으로 받겠고 모든 팀원들이 함께 만든 만큼 팀원들과 함께 기쁨을 나누겠다”고 말했다.

우수개발자상 기획·디자인분야에는 펍지주식회사의 브랜드 그린 CD가 수상했다. 그린 CD는 참석하지 못해 최준혁 펍지주식회사 기획팀장이 대리 수상했다. 최 기획팀장은 “전 세계 유저들과 시청자들에게 영광을 돌린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강신철 게임산업협회장이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에 참석한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인디게임상은 김영철 한국콘텐츠진흥원 산업진흥부원장이 시상했다. 수상작으로는 유한회사 체리츠의 ‘수상한 메신저’가 수상했다. 이수진 체리츠 대표는 “게임을 알아보고 플레이해준 유저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즐겁게 게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스타트업기업상은 블루스카이게임즈가 수상했다. 이현우 대표는 “변함 없이 게임을 사랑해준 유저들에게 감사를 드리고 앞으로도 좋은 게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게임비즈니스 혁신상에는 펍지주식회사의 김창한 대표가 수상했다. 김 대표는 “17년째 게임을 개발해 오면서 요즘 예상을 뛰어넘는 인기를 배틀그라운드가 끌었다”며 “도전과 혁신을 멈추지 않고 앞으로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술창작상 기획·시나리오 분야에는 넥슨레드의 ‘액스(AxE)’가 선정됐다. 김대훤 넥슨레드 대표이사는 “회사를 설립한지 1년 밖에 안됐는데 상을 받아 감사하다”고 말했다. 기술창작상 사운드 분야에는 펍지주식회사의 배틀그라운드가 선정됐다. 이혜진 펍지주식회사 실장은 “여러 사운드실 직원들과 함께 받는 상이라고 생각한다”며 “늘 함께하는 동료들과 일이 힘이 되는거 같다. 앞으로도 게임 사운드에 한 획을 긋는 역사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기술창작상 그래픽·캐릭터분야에는 불리언게임즈의 ‘다크어벤저3’가 선정됐다. 반승철 불리언게임즈 대표는 “올해 그래픽이 훌륭한 게임이 많이 나왔는데 상을 받게 돼서 기쁘다”며 “좋은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는 넥슨에 감사하다는 말을 드리고 싶고 앞으로도 개발자로서 훌륭한 게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술창작상 캐릭터분야에는 스코넥엔터테인먼트의 ‘모털블리츠 PSVR’이 수상했다. 정성윤 스코넥엔터테인먼트 캐릭터 디자이너는 “많은 후보들 사이에서 좋은 상을 받게 돼서 기쁘다”며 “더 많은 노력을 해 좋은 그래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동규 기자  dkim@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 대한민국 게임대상#펍지주식회사#배틀그라운드#굿게임상#인기게임상#넷마블#펜타스톰

김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