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용팝업_180108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상단여백
HOME 뉴스 뉴테크 CES 2018
MS, 코타나 탑재한 자동온도조절장치 '글라스' 공개반투명 OLED 삼성 디스플레이 탑재

[키뉴스 홍하나 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는 CES 2018에서 인공지능(AI) 음성비서 코타나를 탑재한 자동온도조절장치를 선보였다.

마이크로소프트는 AI 자동온도조절장치 '글라스(GLAS)'를 공개했다고 외신 더버지가 9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회사는 존슨 콘트롤스와 제휴를 맺고 글라스를 제작했다. 글라스에는 윈도우10 IoT 코어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가 내장됐다. 또 5.9인치 반투명 OLED 삼성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자동온도조절장치 '글라스(GLAS)'를 공개했다. (사진=더버지)

글라스는 온도 조절, 일기예보 안내 등을 지원한다. 모니터 내부에는 센서 3개가 내장돼 있어 사용자가 방에 있는지 여부를 파악할 수 있으며 실내외 공기 상태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또한 음성으로 이 기능을 제어. 설정할 수 있다. 별도의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글라스의 설정을 변경할 수 있다.

글라스는 와이파이, 블루투스를 기반으로 하며 주거용, 상업용 건물에 설치할 수 있다.

글라스의 가격은 319달러(약 34만원)이며, 존슨 콘트롤스는 3월 선주문 접수를 시작할 예정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자동온도조절장치 '글라스(GLAS)'를 공개했다. (사진=더버지)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이크로소프트#MA#코타나#AI#인공지능#음성비서#CES 2017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