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통신/방송&모바일
16∼18일 통신 전산업무 중단, 명절 3일간 휴대폰 개통 안된다19일 개통 수요 몰릴 것으로 전망

[키뉴스 백연식 기자] 설 연휴인 16일부터 18일까지 통신 전산업무가 중단된다. 이에 따라 이 기간 동안 휴대폰 신규개통, 기기변경, 번호이동이 불가능하다.

15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는 모두 16∼18일을 개통 전산 업무를 중단한다. 예전에도 명절 당일과 그 다음날은 전산 휴무인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이번 명절 연휴의 경우 일요일로 이어지면서 3일 연속으로 전산 업무가 중단된다.

통신 전산 휴무는 매달 2번째 4번째 주 일요일이었던 것이, 지난해 7월부터 매주 일요일로 확대됐다.

전산 개통 업무가 3일간 중단되면서 설 연휴가 끝나면 개통 수요가 몰릴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연휴가 끝나는 19일부터 신학기 시즌으로 이어지고 3월 초에 갤럭시S9 등 신규 프리미엄폰이 출시되기 때문이다.

이통사 관계자는 “명절 당일과 정기 전산 휴무일인 일요일 중간이 하루 밖에 없어서 결국 토요일도 쉬게 됐다”며 “3일 연속 전산 업무를 중단하는 경우는 이례적이다. 연휴가 끝나는 다음날인 19일에 개통 수요가 몰릴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백연식 기자  ybaek@kinews.net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신#전산 업무#개통#이통3사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백연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