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카카오, 사회적 기업 베어베터와 포괄적 업무 협약장애인 고용 기회 확대 간접 지원

[키뉴스 홍하나 기자] 카카오는 16일 발달장애인의 성장과 고용을 돕는 사회적 기업 베어베터와 포괄적 업무 협약을 맺었다.

카카오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카페테리아 운영, 커피 원두, 명함 등 인쇄물, 경조 화환 공급 등 베어베터의 사업 영역 중 적합한 사업을 검토해 제휴를 맺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카카오 뿐만 아니라 자회사들에도 제휴 확대를 검토하여 장애인 고용확대에 간접 기여하고 상생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

안회균 카카오 IBS지원실장은 “베어베터로 부터 커피, 쿠키 등 일부 품목을 수년간 공급받아 왔다”며 “여타 업체들과 비교했을 때 뛰어난 점이 많아 공급 범주를 확대한 협약을 추진했으며, 장애인 고용 기회의 확대를 간접 지원한다는 취지까지 구현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베어베터 김정호 대표는 "카카오와의 협약을 통해 장애인 노동의 사회적 가치를 다각적으로 표출할 수 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16일 카카오 판교오피스에서 진행된 ‘카카오-베어베터’간 업무협약식에서 양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부터 베어베터 김정호-이진희 공동대표, 카카오 안회균 IBS지원실장. (사진=카카오)

홍하나 기자  0626hhn@kinews.net

<저작권자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베어베터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홍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