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투데이 광장 인물/동정
변재일 의원, ‘5G 융합 시대, 새로운 망중립성 정책 방향' 토론회 21일 개최

[키뉴스 정명섭 기자] 변재일 더불어민주당 의원(청주시 청원구)은 오는 21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5G 융합 시대, 새로운 망중립성 정책 방향’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4차산업혁명 시대의 혁신성장 인프라인 5G의 세계 최초 상용화를 앞두고, 5G의 기술적 특성에 기반한 망중립성 정책의 변화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첫 번째 발제는 박용완 영남대학교 교수가 고주파수 대역 및 네트워크 슬라이싱 활용으로 대표되는 5G의 기술적 특성과 증강현실(AR)/가상현실(VR)‧재난대응 등 5G 기반 융합서비스를 소개한다. 특히, 네트워크 슬라이싱 기술을 통해 자율주행차 등 서비스별 특성에 따른 맞춤형 품질을 제공하는 것이 5G의 본질임을 강조할 예정이다. 또한, 학계의 객관적 시각을 토대로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인프라인 5G에 대한 기대와 우려 사항도 제시할 계획이다.

두 번째 발제를 맡은 신민수 한양대학교 교수는 5G와 망중립성의 관계를 바탕으로, ▲네트워크 역할의 재인식 ▲인터넷 시장 구조 및 환경 변화 등 다양한 측면을 고려한 5G시대 망중립성 변화 필요성을 제시한다. 아울러 ▲공정상생 정책 수립 ▲망 공정성 정책 수립 ▲소비자 편익 제고를 골자로 하는 정책 개선방향도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임주환 원장(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의 사회로 전성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통신정책국장, 김재영 방송통신위원회 이용자정책국장, 이종관 법무법인 세종 전문위원, 윤상필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 대외협력실장, 차재필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정책실장, 한석현 서울YMCA 시청자시민운동본부 팀장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정명섭 기자  jjms9@kinews.net

<저작권자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불어민주당#국회의원회관#5G#망중립성#4차산업혁명#상용화#네트워크 슬라이싱#증강현실#가상현실#융합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정명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