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투데이 광장 인물/동정
전국이통협회,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 출범식 참여

[키뉴스 백연식 기자] 사단법인 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는 오는 21일 오후 5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되는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이하, 한상총련) 출범식 및 중소상인 입법결의대회에 참여한다고 20일 밝혔다.

한상총련은 전국을살리기 운동본부가 중소상인 자영업자의 대표성을 더욱 높여 공동의 과제를 달성하고 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결성된 단체다. 이번 개회식을 통해 한상총련은 전국 중소상인 자영업자를 대표하는 조직으로 자리매김하고, 관련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협회는 지난 4년간 한상총련과 연계해 경제민주화 활동을 펼쳐 왔다. 구체적으로 ▲카드 수수료 인하 ▲복합쇼핑몰 규제 ▲중소상인 적합업종 특별법 제정 ▲대리점 및 가맹점법 개정 ▲딤대차보호법 개정 ▲경제 민주화 관련법의 개정 및 제정 활동 등이다.

향후 협회는 한상총련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대한민국 경제민주화 운동의 결실을 얻을 수 있도록 활동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현재 추진 중인 이동통신 소매업의 중소기업 적합업종 지정과, 지난 국정감사에서 이슈가 된 갤럭시노트7 피해보상 관철, 지난 20여 년 간 동결된 통신사업자의 유통수수료 현실화 및 통신사업자의 대리점 협의회 인정 촉구를 비롯해, 각종 이동통신 유통시장의 불공정 관행 개선 등을 한상총련과 함께 달성해 나갈 방침이다.

백연식 기자  ybaek@kinews.net

<저작권자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이통협회#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한상총련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백연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