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9 14:24 (목)
워크데이-세일즈포스 통합 확대, 기업 중요 데이터 통합 관리 지원
상태바
워크데이-세일즈포스 통합 확대, 기업 중요 데이터 통합 관리 지원
  • 오은지 기자
  • 승인 2020.06.15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용 인사, 재무관리 솔루션 기업 워크데이는 오늘 워크데이와 세일즈포스는 양사 시스템 통합을 확대한다고 15일 밝혔다. 

워크데이의 '스킬스 클라우드 온톨로지(Workday Skills Cloud ontology)'를 포함한 워크데이의 핵심 인력 및 스킬 데이터를 세일즈포스 워크닷컴의 안전, 건강, 사업장 정보와 동기화 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때문에 사업장 가동을 일시 중단한 기업은 재개방을 준비하면서 사업장별 준비 태세를 평가하고 지역별 건강 관련 고려 사항을 추적 관리해 데이터에 기반한 중요한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다. 가령, 사무 공간 재구성이 사회적 거리두기 요건을 충족하는지 판단하거나 개인보호장비 재고를 평가하고 관리하는 활동 등을 할 수 있다. 지역별 보건 및 안전 규정에 대해 최신 정보를 기준으로 보다 안전하게 작업자를 배정하고 파견할 수 있다.

직원들이 사무실로 다시 출근할 때 기업은 직원별 장소 선호도 또는 건강 상태 확인에 따른 출근 가능 여부 등을 확인하고 보건, 안전 교육 이수 여부에 따라 지속적으로 직원의 근무 조건을 확인할 수 있다. 업무 중요도, 교대근무 관리, 장소 수용력에 따라 직원들의 복귀를 단계적으로 진행할 수도 있다. 이 모든 과정에서 건강 및 가족 연락처를 안전하게 수동으로 추적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직원들을 가정에서도 안전하게 보호한다.

기업들이 현재 보유한 스킬과 향후 필요한 스킬을 파악함으로써 자사 인력에 대한 교육, 재교육을 위한 최고의 기회를 확보했는지 판단한 뒤 변화하는 비즈니스 요건에 따라 최적의 인재를 적재적소에 필요한 방식으로 투입하는 것도 지원한다. 

피트 슐람프(Pete Schlampp) 워크데이 제품 담당 수석 부사장은 “기업은 인력에 대한 막대한 양의 통찰력을 확보해야만 끊임없이 변화하는 환경에서 발생할 각종 문제에 신속하게 대처하고 사업장 복귀를 위한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면서 “워크데이 데이터와 워크닷컴 툴셋의 결합은 현재 기업 환경에서 인사 임원들이 필요로 하는 통합된 솔루션 세트"라고 설명했다. 

브렛 테일러(Bret Taylor) 세일즈포스 사장 겸 COO는 “전 세계 기업들이 언제 어떻게 사업장으로 복귀해야 하는지 고민하고 있으며, 안전하고 스마트한 의사 결정을 내리기 위해 데이터에 의존하고 있다. 하지만 직원 스킬, 복지, 청소 일정, 지역별 건강 정보 등 수많은 데이터 스트림을 연결하는 것은 복잡하고 시간이 소요된다”라며  “세일즈포스는 워크데이 직원 데이터를 워크닷컴과 직접 통합시킴으로써 기업이 보다 쉽게 중요 데이터를 집중 관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통합 솔루션 1단계는 2020년 6월부터 양사 공통 고객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