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9 14:24 (목)
시스템,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임베디드 SW까지 한 플랫폼서 개발
상태바
시스템,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임베디드 SW까지 한 플랫폼서 개발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6.2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멘스 디지털인더스트리소프트웨어는 전기전자 시스템 개발 기능을 강화한 소프트웨어(SW) '캐피탈(Capital)'을 출시했다./지멘스

지멘스 디지털인더스트리소프트웨어는 전기전자 시스템 개발 기능을 강화한 소프트웨어(SW) '캐피탈(Capital)'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캐피탈은 전기전자 시스템과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네트워크 통신 및 임베디드 소프트웨어까지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멘스의 소프트웨어, 서비스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 플랫폼인 '엑셀러레이터(Xcelerator)' 제품군의 일부다. 제품 수명주기 관리(PLM) 솔루션 '팀센터(Teamcenter)', 기구 설계를 위한 NX 소프트웨어, 로우 코드 개발 소프트웨어인 멘딕스(Mendix) 등을 통합한 솔루션이다.

최신 전기전자 시스템은 복잡성이 크고 소프트웨어에 대한 의존도가 높다. 캐피탈은 전기전자 시스템 아키텍처, 전기 시스템, 통신 네트워크, 임베디드 소프트웨어를 포함하고 있어 인터커넥션 과제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또 설계·제조·서비스 영역까지 엔드-투-엔드로 통합 지원이 가능해 퀄리티 향상과 비용 절감을 돕는다. 

지멘스의 모델 기반 시스템즈 엔지니어링(MBSE), MCAD, PLM, 시뮬레이션 및 제조 솔루션과의 통합으로 전체 제품에 대해 폭 넓은 디지털 트윈을 적용할 수 있다. 특히 요구사항 관리, 다중 도메인 기능 모델링, 소프트웨어 시뮬레이션, 애플리케이션 라이프사이클 관리, 제조 공장 시뮬레이션 등의 기능을 강화했다.

고객은 Capital 및 지멘스의 모델 기반 엔지니어링 솔루션을 통해 자율주행 제품과 전기 제품을 시장에 출시하는 과정에서 직면한 주요 과제를 해결할 수 있다. 자동차 제조사는 전기전자 시스템 개발 기능을 이용해 전기 및 소프트웨어 과제 영역에 따라 설계, 제조,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는 아키텍쳐 설계 중심의 차량 개발 플랫폼을 개발할 수 있다. 항공우주 산업의 회사들은 이러한 아키텍처 중심 접근방식을 이용하여 프로그램 위험을 최소화하고 규정을 준수할 수 있다.

또 엔드-투-엔드 캡쳐 및 전기전자 시스템 기능 정의로 초기 시뮬레이션과 검증을 위한 포괄적인 디지털 트윈 생성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조직은 제품 개발 프로세스 초기에 쉬프트-레프트(Shift-Left)하거나 검증을 진행할 수 있어 제품 개발 속도와 품질을 높이고 출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Capital의 모델 기반 접근방식은 제품 최적화, 구현, 인증을 연결하는 디지털 쓰레드(digital thread)를 통해 높은 수준의 자동화 및 데이터 연속성을 가능하게 한다. 엔드-투-엔드 플로우를 지원하는 것뿐 아니라, 특정 고객 요구에 적용할 수 있는 유연성이 높아 개별적인 작업 방식을 지원함과 동시에 개방형 산업 표준을 지원한다.

마틴 오브라이언(Martin O'Brien) 지멘스 통합 전기 시스템 사업 부문 수석 부사장은 “지난 20년 동안 Capital 포트폴리오는 자동차, 항공우주, 조선해양, 산업 기계와 같이 전기전자 시스템 개발의 미래를 이끌어 가는 다양한 산업에 속한 혁신적 기업의 요구에 맞춰 전략적으로 확장해 왔다"며 "많은 기업들이 전기 시스템, 네트워크,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개발에 Capital 소프트웨어를 사용, 그 혜택을 직접 체험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