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12 14:02 (월)
SK넥실리스, 'IR52 장영실상' 대통령상 수상
상태바
SK넥실리스, 'IR52 장영실상' 대통령상 수상
  • 안석현 기자
  • 승인 2020.07.12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C의 동박 제조 투자사 SK넥실리스는 전라북도 정읍시와 전기차 배터리 음극용 동박 소재 공장 증설에 관한 투자 협약을 맺었다. 전북 정읍시 SK넥실리스 공장 전경. /사진=SK넥실리스
SKC의 동박 제조 투자사 SK넥실리스는 전라북도 정읍시와 전기차 배터리 음극용 동박 소재 공장 증설에 관한 투자 협약을 맺었다. 전북 정읍시 SK넥실리스 공장 전경. /사진=SK넥실리스

배터리용 동박 전문업체 SK넥실리스는 ‘2019년 IR52 장영실상’ 최우수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IR52 장영실상은 1년 52주 동안 매주 1개 제품을 대상으로 시상하고, 이중 가장 뛰어난 제품을 대상으로 대통령상을 시상한다. 지난해 4월 ‘고용량 리튬이차전지용 동박’으로 14주차 IR52 장영실상을 받은 SK넥실리스는 이날 대통령상을 수상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SK넥실리스가 생산하는 동박은 배터리 안에서 음극판으로 사용된다. 음극활물질의 지속적인 수축⋅팽창에도 유연하게 견딜 수 있게 연신율을 2배 이상으로 높였다. 인장 강도도 1.7배 높여 배터리 제작 공정에서 고질적으로 발생하는 주름이나 접힘 문제를 개선했다. 

이를 바탕으로 SK넥실리스는 지난해 10월 두께 4마이크로미터(μm) 동박을 1.4m 광폭으로 30km 양산하는데 성공했다. 동박은 얇을수록 한정된 배터리 공간에 많은 활물질을 채울 수 있어 고용량화, 경량화가 유리해진다. 또 길고 넓을수록 고객사가 원하는 크기로 재단할 수 있어 생산성이 향상된다.

SK넥실리스 관계자는 “IR52 장영실상 최우수상 수상은 고품질 동박 생산을 위한 SK넥실리스의 끊임없는 연구개발의 결과”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