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12 14:02 (월)
에스넷그룹, 코로나19 후 IT인프라 고도화 고객 수 6배 증가
상태바
에스넷그룹, 코로나19 후 IT인프라 고도화 고객 수 6배 증가
  • 오은지 기자
  • 승인 2020.07.20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ICT 서비스 기업 에스넷그룹(회장 박효대)는 코로나19 이후 화상 솔루션 고객 수는작년 대비 약 2배,  IT인프라 고도화 고객 수는 약 6배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언택트(Untact) 환경 구축 및 IT 인프라 고도화에 대한 요구가 늘어난 데 따른 것이다.

에스넷그룹 관계자는 “올 상반기를 기점으로 관련 사업이 지속 성장세에 있다”고 말했다.

에스넷그룹은 기업에 비대면 근무환경을 제공할 목적으로 클라우드 기반 협업 솔루션 ‘시스코 웹엑스(Cisco Webex)’를 공급하고 있다. 전용 장비를 설치하지 않아도 PC, 모바일 등 다양한 디바이스에서 장소의 제약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협업솔루션으로 활용도가 높다.

한화에너지를 포함한 국내 대기업, 연구소, 온라인 교육기관 등이 에스넷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다.  한화에너지 관계자는 “기존의 다른 화상회의 시스템보다 안정적이면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솔루션을 찾던 중, 뛰어난 보안성 및 안전성을 비롯해 화자 추적, 회의실 커스터마이징 등 사용자 친화적인 여러 기능을 갖춘 시스코 웹엑스를 선택했다”고 도입 배경을 설명했다. 

에스넷그룹의 굿어스는 소프트웨어 정의 광역망(SD-WAN)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급부상 중이다. 시스코의 포커스드 파트너사인 굿어스는 최첨단 IT인프라 구성을 위해 SD-WAN 솔루션인 ‘시스코 빕텔라(Viptela)’를 고객에 제공한다. 해당 솔루션은 WAN의 확장성, 강화된 보안, 회선비용 감소, 관리의 간소화 등 기업에 유리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굿어스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국내 대형 제조사, 그룹사 등 대형 프로젝트를 잇따라 수주하면서 사업이 지속 성장 중이다. 굿어스를 통해 SD-WAN을 도입한 S제조사 관계자는 “노후화된 장비를 SD-WAN솔루션으로 대체하여 안정성과 회선에 대한 효율성이 향상됐다”며 “전체 IT인프라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관리 기능으로 관리자의 편의성도 크게 향상됐다”고 말했다.

에스넷그룹 관계자는 “최근 구체화된 디지털 뉴딜 정책이 발표됨에 따라 협업 솔루션 및 IT 인프라 고도화에 대한 지속적인 성장이 예견된다”면서, “협업 솔루션으로 고객의 업무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는 한편, SD-WAN 및 클라우드 솔루션도 적극 공급해 기업에 최적의 IT인프라를 구축하고 고도화 하는 일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