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8 15:30 (월)
삼성전자, 우수기술 설명회 개최... 350여명 참석
상태바
삼성전자, 우수기술 설명회 개최... 350여명 참석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8.2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삼성전자 상생협력아카데미 교육센터에서 열린 '우수기술 설명회'에서
신윤미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 파트장(사진 우측)이 중견·중소기업을 위한
R&D 지원정책을 온라인으로 소개하고 있다./삼성전자

삼성전자(대표 김기남·김현석·고동진)는 19일 수원 상생협력아카데미 교육센터에서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COMPA)과 함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국내 대학·연구 기관이 보유한 우수 기술과 정부기관 R&D 지원사업을 소개하고 기술 상담 등을 진행하는 '2020년 1차 우수기술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설명회에는 102개 업체의 경영진과 연구원 등 35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유연 코팅 필름 ▲금속나노입자 ▲무전력 화학물질 감지센서 ▲전기자동차용 IoT Connected ▲전자부품 불량 검사 ▲스마트공장 공정 최적화 등 소재·부품·장비와 연관된 기술 분야를 3개 세션으로 나눠 진행됐다. 세션별로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천한 고려대 등 7개 대학과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등 5개 공공연구소의 소재·부품·장비 기술과 국가 전략기술 등 총 63건의 우수기술과 정부의 R&D 지원 정책도 소개됐다.

삼성전자는 우수기술 소개와 더불어 전문가와 맞춤형 기술 상담과 기술 도입을 위한 관련 기관과의 미팅도 주선해 실제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 회사는 지난 2015년부터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특허를 무상으로 개방해 협력회사 뿐만 아니라 미거래 기업들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행사에서는 삼성전자가 개방한 반도체∙모바일∙가전 등의 분야 특허 총 8000건에 대한 이전 상담도 실시됐다. 삼성전자는 급변하는 경영환경 아래 중소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나아가 국가 경제의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2009년부터 '우수기술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총 24회의 설명회를 진행해 1600여 개의 중소·중견 기업에서 3000여 명의 경영진과 개발 인력 등이 참여했다. 또 250여 건의 기술 소개와 정보 교류가 이뤄졌다.

주은기 삼성전자 상생협력센터장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협력회사 뿐만 아니라 중소·중견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기술 개발 지원은 물론 자금지원, 혁신활동 지원, 인력양성 등의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생 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대∙중소기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CSR 비전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아래 협력회사 상생펀드,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스마트공장, C랩 아웃사이드 등 상생 활동과 청소년 교육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