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8:32 (월)
SK하이닉스 10나노급 모바일 D램, 온실가스 배출량 26% 줄여
상태바
SK하이닉스 10나노급 모바일 D램, 온실가스 배출량 26% 줄여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12.20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의 10나노급 LPDDR4 D램 제품이 환경부로부터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SK하이닉스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는 환경부로부터 10나노급 LPDDR4 D램 제품에 대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원료채취, 제조, 사용, 폐기 등 제품의 전 과정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이 지구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정량적으로 표시해 소비자가 친환경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 제도다.

이번에 인증 받은 제품은 원료채취에서 폐기까지 전 과정에서 기존 20나노급 제품과 비교해 온실가스 배출량이 약 26%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말 친환경 반도체 생산공장을 표방하며 ‘2022 ECO비전’을 선언한 바 있다. 이에 따라 2022년까지 온실가스 40% 감축(‘16년 BAU 대비), 폐기물 재활용률 95% 달성, 해외사업장 재생에너지 100% 사용 등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초에는 국내 최초로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인증도 받았다.

김형수 SK하이닉스 SHE(안전·보건·환경) 담당은 “SK하이닉스는 CDP(Carbon Discloser Project) 한국위원회가 선정한 탄소경영 명예의 전당에 2018년까지 6년 연속 선정됐다”며 “2022 ECO비전을 반드시 달성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