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3 16:46 (월)
차세대 스마트팩토리에 걸맞는 TSN 솔루션 프레임워크 나와
상태바
차세대 스마트팩토리에 걸맞는 TSN 솔루션 프레임워크 나와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12.18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용 통신 및 네트워킹 솔루션 업체 모싸(Moxa)는 차세대 스마트팩토리를 위한 시간민감형네트워킹(TSN) 솔루션 프레임워크를 출시하고 '2019 SPS(Smart Production Solutions) 전시회'에서 시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솔루션 프레임워크는 CLPA(CC-Link Partner Association)의 'CC-Link IE TSN'과 OPC 파운데이션(OPC Foundation)의 'OPC UA over TSN'을 비롯한 다양한 디바이스와 프로토콜을 통합했다.

 

모싸가 TSN 솔루션 프레임워크를 출시했다./모싸
모싸가 TSN 솔루션 프레임워크를 출시했다./모싸

미래 공장의 주요 요구사항 중 하나는 실시간 네트워킹에 엣지 지능을 결합하는 것이다. Moxa는 파트너 회사들과 협력해서 TSN 솔루션에 엣지 지능을 통합했다.

Moxa는 각 표준화 조직의 파트너 회사와 적극 협력해 호환성 테스트를 완료했고, TSN을 기반으로 개방적이고 상호 운용이 가능한 환경으로 장치를 연결한다. 이를 통해 OT/IT 네트워크 컨버전스, 플러그-앤-프로듀스(Plug-and-produce) 제조, 지능형 엣지(Edge Intelligence) 구현을 용이하게 했다.

이 솔루션을 활용하면 중요도가 높은 패키지와 중요도가 낮은 패키지 모두를 전송할 수 있는 단일화된 네트워크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다. 또 모션 제어처럼 고대역폭 실시간 통신과 높은 수준의 확정성과 성능을 요구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한다.

이 TSN 솔루션을 사용, 미래의 변화에 대비한 자동화 네트워크 인프라를 훨씬 더 유연하고도 수월하게 개발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인프라를 더 손쉽게 유지관리할 수 있으므로 총 유지비용(TCO)을 절약할 수 있다.

이미 미쓰비시 일렉트릭 유럽(Mitsubishi Electric Europe)는 공장 자동화 표준 포트폴리오로 'CC Link IE TSN'을 설정, 구현했다. 이를 통해 표준 이더넷 인프라를 활용, OT/IT 서비스의 품질을 보장하고 효과적으로 데이터를 융합할 수 있게 됐다. 미쓰비시는 이를 기반으로 모싸와 협력, TSN 단일화 네트워크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

앤디 챙(Andy Cheng) 모싸 전략 사업부 사장은 “Moxa는 일찍부터 OPC 파운데이션의 FLC(Field Level Communications) 구상을 지지해 왔으며, acontis와 B&R 같은 자동화 분야의 주요 회사들과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있다"며 "우리의 목표는 TSN 같은 기술 혁신에 힘을 더해 미래의 산업 자동화 애플리케이션이 실제로 통합된 인프라에서 동작하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