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LG 디오스 김치톡톡’ 출시
LG전자, 'LG 디오스 김치톡톡’ 출시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8.09.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뉴스 이길주 기자] "맛있는 김치라는 본질에 집중하면서 차별화된 신선기능과 냉장성능을 대폭 확대한 신제품 라인업으로 프리미엄 김치냉장고의 대중화를 이끌어 나갈 것이다"

12일 LG전자는 본질적인 기능에 집중한 김치냉장고 신제품을 선보이며 박영일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이같이 말했다.

LG전자의 2019년형 LG 디오스 김치톡톡 신제품은 스탠드식 26종, 뚜껑식 14종 등 총 40종이고 용량은 128리터(ℓ)에서 836리터까지다.

LG전자 모델들이  'New 유산균김치+' 기능을 탑재한 디오스 김치톡톡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사진=LG전자)
LG전자 모델들이 'New 유산균김치+' 기능을 탑재한 디오스 김치톡톡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사진=LG전자)

LG전자는 김치냉장고의 본질이 김치를 맛있게 오랫동안 보관하는 데 있다는 것을 감안해 모든 신제품에 디오스 김치톡톡만의 차별화된 신선기능인 ‘New 유산균김치 플러스’를 기본 탑재했다.

New 유산균김치 플러스는 김치의 감칠맛을 살려주는 유산균을 일반 보관모드에 비해 최대 57배까지 늘려 김치를 오랫동안 맛있게 보관해준다. 고객들은 ‘유산균 디스플레이’를 통해 김치의 상태도 확인할 수 있다.

또 LG전자는 스탠드식 전 제품에 냉각-순환-유지로 이어지는 ‘3단계 냉기케어시스템’을 적용했다. ▲냉기를 고르게 뿌려주는 ‘4D 입체냉각’ ▲6분마다 냉기를 순환시켜 온도편차를 최소화하는 ‘쿨링케어’ ▲별도 칸막이를 사용해 냉기가 새어나가지 않도록 한 ‘냉기지킴가드’ 등이 냉장성능을 높였다.

특히 스탠드형 전 모델에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적용. LG전자의 정온기술을 구현하며 김치를 맛있게 숙성시킬 수 있다는 LG전자의 설명이다.

리니어 컴프레서는 모터가 ‘회전’ 대신 ‘직선’으로 운동을 하는데, 동력을 전달하는 과정에서 에너지 손실이 적어 일반 인버터 컴프레서보다 효율이 18% 이상 뛰어나다. 부품 구조가 단순해 내구성도 유리하다. 또 모터의 속도를 자유자재로 구현하는 인버터 기술은 정밀한 온도 제어가 가능하다.
 
400리터대 제품은 위쪽칸을 좌우로 구분해주는 ‘다용도 분리벽’을 적용해 활용도가 높아졌다. 고객들은 식재료를 보관하는 패턴에 따라 중간칸, 아래칸, 매직스페이스 등을 포함해 총 5개 구역을 활용할 수 있고 사용하지 않는 칸만 전원을 끌 수 있다. 400리터대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은 월 소비전력량이 12kWh다.

신제품은 맨해튼미드나잇 색상이 적용됐고, 가격은 출하가 기준 65만~ 425만 원이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