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사가 우리 문화유산 보호에 나선 이유
게임사가 우리 문화유산 보호에 나선 이유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8.11.13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엇 게임즈, 문화재지킴이 8억원 추가 기부...누적 50억 후원

[키뉴스 유다정 기자] "게임은 이제 마니아만의 문화가 아니다. 친구, 연인, 아들딸을 데리고 즐기러 올 정도로 대중적인 놀이 문화가 됐다. 한국문화유산을 보호하는 사업도 게임 문화의 뿌리가 우리 문화유산으로부터 나왔다는 생각에서 시작했다."

인기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eague of Legends, 이하 LoL)의 개발 및 유통사인 라이엇 게임즈가 13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세종로에 위치한 국립고궁박물관 강당에서 문화재청과 함께 ‘2018 문화재지킴이 후원 약정식’을 진행했다.

이는 2012년부터 라이엇 게임즈가 7년째 지속해오고 있는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원’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라이엇 게임즈는 이번 후원약정식을 통해 총 8억원 규모의 금액을 추가 기부해 현재까지의 총 누적 기부금이 50억 원을 넘어서게 됐다.

2018년 추가 기부를 통해서는 새롭게 문화유산 관련 인적자원 지원이 새롭게 이뤄질 계획이다. 먼저 전통공예분야 중 전승자가 적고 수익성 및 대중의 관심도와 인지도가 떨어지는 취약종목에 대한 전승 지원을 진행한다. 또한 문화재 분야 청년 전문가 양성을 위해 다양한 관련 학사전공을 마련하고 있는 한국전통문화대학교 대학생 지원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 ‘석가삼존도’ 및 ‘효명세자빈 책봉 죽책’의 환수에 성공한 데 이어 향후에도 국외 문화재 환수를 지원하는 행보를 계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며, 20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해 문화유산국민신탁과 함께 국내의 관련 유물도 구매, 관련 전시까지 준비하겠다고도 밝혔다.

해외 소재 문화재 환수 및 청소년과 LoL 플레이어를 대상으로 한 역사 문화 교실 및 역사 문화 탐방 캠프 등 다년간 이어오고 있는 기존 활동들도 지속 진행된다. 특히 작년 첫 선을 보인 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청소년 및 가족 대상의 1박 2일 역사 문화 탐방 캠프를 연 5회 이상 진행하고 장애 청년 대상의 문화유산 탐방 프로그램도 신설할 계획이다.

김승현 라이엇게임즈 대표
김승현 라이엇게임즈 대표

구기향 라이엇 게임즈 홍보총괄은 "라이엇게임즈가 사회환원활동을 시작할 때 플레이어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코자했다"며 "탐방 프로그램의 경우 토요일 오전 시간에 진행되는데, 사실 게이머들이 일어나기 힘든 시간인데도 불구하고 참여해 '우리 유산이 환수도 되고, 스킨(유료 아이템) 사길 잘했네요'라고 말할 정도로 호응이 굉장히 좋다"고 전했다. 아울러 그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가는 한편, 그 지원 분야 및 내용을 다양화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라이엇 게임즈는 그간 효명세자빈 책봉 죽책 등 해외 소재 문화재 반환 및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복원, 4대 고궁 및 왕실 유물의 보존처리와 연구, 문화유적지 3D 정밀 측량 등의 대표적인 프로젝트들을 비롯해 다양한 문화유산 보호와 지원 활동을 진행했다. 문화유산 지원 범위 다각화 및 확대의 노력도 계속해 지난 해에는 근현대 문학에 대한 지원을 약속하고 올 해 문화유산 국민신탁과 함께 서촌에 위치한 ‘이상의 집’에 대한 업그레이드 공사를 진행하는 한편, 문화재청, 배재학당역사박물관과 함께 ‘김소월, 다시 피어난 진달래꽃’ 특별전을 기획, 진행하기도 했다.

또한 ‘한국 문화유산 보호 및 지지’를 위한 사회환원 활동으로 국외 소재 문화재 환수 및 보호 지원, 주요 문화재 보호 및 활용 사업 지원, 문화재 관련 행사와 프로그램 지원 등에 앞장서 왔으며 LoL 플레이어를 대상으로 한 문화 체험 교육과 라이엇 게임즈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문화재 청정활동 및 전통문화체험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한 바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