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모든 지역에서 8K UHD 실시간 IPTV 트래픽 전송 기술 개발 성공
SKB, 모든 지역에서 8K UHD 실시간 IPTV 트래픽 전송 기술 개발 성공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8.11.19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일반주택 구분 없이 주요 유선매체에서 8K UHD IPTV 서비스 가능

[키뉴스 백연식 기자] SK브로드밴드는 HFC망(Hybrid Fiber Coax, 광동축혼합망)에서 8K UHD급의 대용량 실시간 IPTV 트래픽 전송이 가능한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8K UHD(7680x4320)는 기존 4K UHD(3480x2160)보다 4배 이상 선명한 차세대 초고화질 방송으로 확산을 앞두고 있다. 이로써 SK브로드밴드는 주요 유선매체인 광케이블, 동축망, UTP 케이블, 전화선에서 8K UHD급 대용량 실시간 IPTV 트래픽을 전송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기존 HFC망에서 IPTV 주파수의 사용 대역폭은 최대 50Mbps로, 4K UHD 실시간 IPTV 트래픽(35Mbps) 전송만 가능했다. 하지만 주파수 채널본딩(개별 주파수를 통합해 트래픽 처리량을 증가시키는 방법) 기술을 망 장비와 케이블 모뎀에 적용함으로써 150Mbps 이상의 주파수 대역폭 확보에 성공했으며, 그 결과 8K UHD급 대용량 실시간 IPTV 트래픽(120Mbps)도 전송할 수 있게 됐다. 특히 SK브로드밴드만의 특허 솔루션인 DIBA(DOCSIS IPTV Bypass Interface) 시스템을 활용해 8K UHD IPTV 전송 기술이 가능하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유지창 SK브로드밴드 인프라 부문장은 “이번 8K UHD급 대용량 실시간 IPTV 트래픽 전송 기술 확보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매체 제약 없이 고품질의 미디어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인프라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 리더십을 지속 확보함으로써 최고의 고객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지=SK브로드밴드
이미지=SK브로드밴드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