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개최
삼성전자,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개최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9.01.0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뉴스 이길주 기자] 삼성전자는 4일부터 24일까지 전국 5개 대학에서 읍·면·도서 지역 767개 중학교의 학생 1495명이 참가하는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2012년부터 시작한 삼성드림클래스는 교육 여건이 부족한 중학생에게 대학생 강사들이 학습을 지원하는 삼성전자의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삼성드림클래스는 대도시와 중소도시에서는 주중·주말 교실을 운영하고, 도서 벽지 지역 학생들을 위해서는 3주간 합숙 교육 형태로 방학캠프를 운영한다. 삼성전자는 교육부와 함께 겨울캠프에 참가할 중학생을 모집했다. 이 중에는 군부사관·소방관·해양경찰·국가유공자 자녀 466명도 포함됐다.

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은 대학 캠퍼스에서 대학생 멘토들과 합숙하며, 총 150시간 동안 영어와 수학을 집중적으로 학습한다. 중학생 10명당 대학생 멘토 3명이 소규모로 한 반을 이뤄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대학 전공 박람회, 진로 특강, 교과서 음악회와 같은 진로 탐색과 문화체험의 기회도 가진다.

경남 통영시 한산도에 위치한 한산중학교에서는 1학년 전교생 3명이 이번 캠프에 참가했다. 참여한 한 중학생은 “작은 섬에서 나고 자라 큰 규모의 캠프에 참가하는 것이 걱정되지만, 새로운 친구도 사귀고 성적도 많이 오를 것 같다”며 기대감을 표시했다.

올해로 8년차를 맞은 삼성드림클래스는 도움을 받았던 중학생들이 성장해 2015년부터는 배움을 전해주는 대학생 멘토로 참가하는 나눔의 선순환을 이루고 있다. 이번에 7: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대학생 멘토 513명 중 삼성드림클래스 출신 대학생이 47명이다.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실시되는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에 참가한중학생, 대학생들이 기숙사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실시되는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에 참가한중학생, 대학생들이 기숙사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경북 경주 양동마을의 초가집에서 성장해 지난해에 대학교에 입학한 이수연(20·서울대 식물생산과학부 1학년) 씨는 “교육과 문화로부터 혜택이 적은 지역에서 성장했지만 2013년에 드림클래스를 통해 용기를 얻고 서울로 진학할 수 있었다”며 “나와 비슷한 환경의 학생에게 꿈과 희망을 전해주고 싶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또, 2012년 전남 해남 땅끝마을에 위치한 송지중학교 2학년 시절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에 참가하고 지난해에 대학교에 입학한 이솔(21·원광대 한의예과 1학년)씨는 지난 여름방학에 이어 두번째 드림클래스 멘토로 참가했다.

이솔씨는 “드림클래스는 인생에 있어서 나에게 두 번의 기회를 줬다”며 “한번은 중학생 멘티로서 도움을 받을수 있게 했고, 또 한번은 대학생 멘토로서 받았던 도움을 나눠줄 수 있는 기회를 줬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지금까지 삼성드림클래스에는 중학생 7만4000여명, 대학생 2만여명이 참여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