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택시 협업 '타다 프리미엄' 4월 시작
타다, 택시 협업 '타다 프리미엄' 4월 시작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9.02.21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뉴스 이길주 기자]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가 택시업계와 함께 준고급 택시 서비스 '타다 프리미엄'을 4월부터 시작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연내 1,000대를 목표로 처음 100대 대상으로 한 초기 지원 프로그램도 추진한다.

즉 시민들이 4월부터 타다 플랫폼에서 택시들이 참여하는 ‘타다 프리미엄’ 서비스를 호출해 이용할 수 있게 되는 것. 기존 산업과의 협력으로 모빌리티 생태계와 지속가능한 혁신을 만들겠다는 타다의 비전이 지난해 10월 시작 이후 6개월만에 가시화돼 시장의 서비스로 출시된 것이다.

타다 프리미엄은 준고급 택시 서비스로, 법인택시와 개인택시 모두 참여가 가능하다. 가격은 기존 '타다 베이직' 대비 높은 수준을 고려하고 있으며 우선 4월부터 서울에서 100대를 시작으로 연내 전국 1,000대까지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이는 지난 1월 택시운수사업자 6곳과 함께 시작한 프리미엄 밴 예약 서비스인 '타다 VIP 밴'에 이은 두 번째 협업 모델로 직접 파트너 법인 및 기사를 모집함으로써 기존 이동 산업과 본격적인 협력에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10월 시작한 타다는 프리미엄 이동 서비스를 앞세워 시장의 수요를 확인했다. 이동 시장에서 고급 서비스의 가능성을 확인한 회사는 타다 프리미엄 서비스의 확대도 가능할 것으로 판단했다. 타다는 서비스 시작 후 초기 대비 약 200배 성장을 기록했고 회원수 30만명, 재탑승률 89% 등 성적을 거뒀다.

박재욱 타다를 운영하는 VCNC 대표는 “타다는 VIP VAN을 통해 택시회사와의 초기 협력 모델을 구축했다. 타다 프리미엄은 여기에서 나아가 더 많은 택시 회사, 기사님들과 협업함으로써 모빌리티의 혁신 사례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