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아웃룩·MSN·핫메일에 사용되는 웹메일 해킹 노출
마이크로소프트, 아웃룩·MSN·핫메일에 사용되는 웹메일 해킹 노출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4.1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뉴스 양대규 기자] 마이크로소프트 웹메일 서비스가 해킹에 노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메일은 아웃룩을 포함해, MSN과 핫메일에도 사용되는 계정이라 문제가 커질 수도 있다.

13일(현지시간) 엔가젯은 “만약 당신이 마이크로소프트의 웹메일 서비스를 이용한다면, 의심스러운 활동에 대해 주의하고 싶을 것”이라며, “(엔가젯은) 테크크런치에 해커가 1월 1일부터 3월 28일 사이에 고객 지원 담당자의 자격 증명을 이용해 자사의 웹 기반 이메일 계정의 ‘한정 번호’를 손상시켰다고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로그인 세부사항이나 메시지 내용을 노출하지는 않았지만, 이메일 주소(대화에서 주소 이름 포함), 제목 줄, 사용자 지정 폴더 이름까지 접근한 것으로 나타났다.

엔가젯에 따르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영향을 받았는지, 아니면 가장 많은 희생자들이 어디에 있었는지 확실하지 않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자사의 데이터 보호 담당자를 위해 연락처 정보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그들 중 일부는 유럽연합에 있을 가능성이 있다. 기업 고객들도 관여하지 않았다. 이 기술 회사의 이메일 서비스에는 아웃룩 계정부터 핫메일과 MSN 주소까지 모든 것이 포함됐다.

엔가젯은 이번 해킹을 통해 스팸 메일뿐만 아니라 사용자들의 사생활의 세부사항을 바탕으로 사기나 신분 도용에 사용할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사진=마이크로소프트 홈페이지 캡처)
(사진=마이크로소프트 홈페이지 캡쳐)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