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분기, 알바생 평균 시급 8,645원
2019년 1분기, 알바생 평균 시급 8,645원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9.05.15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1분기 한달 평균 소득 66만8,896원, 평균 시급 8,645원 주간 평균 19.4시간 근무
아르바이트생이 가장 많이 하는 알바 업종은 서빙/주방

[키뉴스 이길주 기자]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은 8,645원이고, 월 평균 66만8,896원의 소득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이 2019년 1월~3월 아르바이트 소득이 있는 전국 남녀 총 3,215명의 월평균 총 소득과 근무시간을 조사·분석한 ‘2019년 1분기 알바소득지수 동향’ 결과를 15일 발표했다.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생 평균 시급은 8,645원으로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8,840원) △충청(8,783원) △경기(8,671원) △경북(8,628원) △경남(8,513원) △인천(8,492원) △전라(8,438원)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2019년도 1분기 지역별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월 평균 소득·주간 평균 근무시간(표=알바천국)
2019년도 1분기 지역별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월 평균 소득·주간 평균 근무시간(표=알바천국)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생 전체 주간 평균 근로시간은 19.4시간으로, 지역별로 살펴보면 인천이 23.6시간으로 제일 오랜 시간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경기(19.8시간) △서울(19.3시간) △경북(19.2시간) △충청(18.8시간) △경남(18.8시간) △전라(18.1) 순으로 나타났다.

2019년 1분기 한달 평균 소득은 66만8,896원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인천(77만6,543원) △충청(69만7,006원) △경기(68만2,197원) △서울(66만7,496원) △경북(65만8,354원) △경남(64만7,040원) △전라(60만1,361원)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성(75만6,818원)이 여성(63만5,760원)보다 소득이 높았고, 연령대별로는 30대가 평균 78만7,333원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77만2,251원 △50대 이상 74만2,857원 △20대 65만7,524원 △10대 47만2,222원 순으로 조사됐다.

아르바이트생 전체 평균 시급은 8,645원으로, 학원, 과외 등의 아르바이트가 포함된 강사/교육 업종의 평균 시급이 10,435원으로 가장 많았다.

2019년 1분기 업종별 평균 시급·월 평균 소득·주간 평균 근무시간(표=알바천국)
2019년 1분기 업종별 평균 시급·월 평균 소득·주간 평균 근무시간(표=알바천국)

반면 편의점, 마트, PC방 등의 아르바이트가 포함된 매장관리 업종의 평균 시급은 2019년 최저임금인 8,350원에도 미치지 못하는 8,229원에 그쳤다.

기타 업종의 평균 시급은 △IT/디자인 9,319원 △생산/기능 9,057원 △서비스 9,004원 △상담/영업 8,789원 △사무/회계 8,654원 △서빙/주방 8,516원 순으로 조사됐다.

월평균 소득이 가장 높은 업종은 사무/회계 업종으로 94만2,529원이었고, 가장 낮은 업종은 서빙/주방으로 61만1,252원이었다.

연령별 시급은 40대가 8,776원으로 가장 높았고, △50대 8,743원 △30대 8,736원 △20대 8,638원 △10대 8,389원 순으로 조사됐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