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간추린 키뉴스 (2019. 6. 4)
오늘의 간추린 키뉴스 (2019. 6. 4)
  • 키뉴스
  • 승인 2019.06.04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위워크와 '삼성 덱스' 활용한 모바일 업무환경 제공

[키뉴스 이서윤 기자] 삼성전자는 위워크와 협력해 전국 위워크 핫 데스크존에서 '삼성 덱스'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업무를 할 수 있는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를 운영한다.

갤럭시 S10 등 최신 갤럭시 플래그십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위워크 멤버는 메인 커뮤니티 층에 마련된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에서 '삼성 덱스'를 통해 스마트폰을 모니터와 연결해 PC와 같은 환경에서 업무를 진행할 수 있다.

삼성 덱스는 지난 2017년 첫 선을 보인 모바일 생산성 향상 솔루션이다. 삼성전자와 위워크는 지난 3일부터 위워크 종로타워, 을지로, 역삼, 부산 서면 등 전국 15개 지점에서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를 운영하고 있으며, 7월까지 18개 지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위워크는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운영을 기념해 핫 데스크 멤버십에 가입하면 가입 기간만큼 멤버십 기간을 추가로 연장해주는 프로모션을 지난 3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진행한다.

한편, 삼성전자와 위워크 코리아는 위워크 멤버들이 삼성전자 제품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위워크 멤버 전용몰도 이르면 이 달 오픈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협력을 토대로 향후 협력 범위를 글로벌로 확장해 체험 이벤트, 공동 마케팅 등 다양한 파트너십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위워크 종로타워 지점에 운영 중인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모습(사진=삼성전자)
위워크 종로타워 지점에 운영 중인 '삼성 덱스 모빌리티 핫 데스크' 모습(사진=삼성전자)

위메프오, ‘오늘50%’ 카테고리 신설

[키뉴스 이서윤 기자] 위메프오는 배달/픽업 서비스에 ‘오늘50%’ 카테고리를 신설하고, 해당 카테고리에서 주문을 진행하는 고객에게 결제금액의 50%를 위메프오 포인트로 되돌려준다고 4일 밝혔다.

적립받은 포인트는 위메프오 안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배달/픽업뿐 아니라 여행·뷰티·레져 등 할인티켓 서비스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50% 페이백은 배달(픽업) 직후 곧바로 이뤄진다.

오늘50% 할인 비용은 위메프오 자체적인 판촉예산만으로 진행된다. 행사에 참여하는 지역 가맹점 점주들은 비용부담 없이 매출 증대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와 별개로 잠실롯데몰 CJ푸드월드 매장 음식 배달 주문 고객에게는 ‘20% 할인+30%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계절밥상 반상 △차이나팩토리 △모자덮밥 △방콕9 △경양식당 △빕스버거 △제일제면소 등이 그 대상이다. 위메프오는 CJ푸드월드 음식 배달 고객에게 가격할인과 별개로 결제액의 30%를 적립해준다. 할인+적립 행사 기간은 이달 19일까지다.

위메프오, 배달/픽업 고객에 결제액 50% 돌려준다.(사진=위메프)
위메프오, 배달/픽업 고객에 결제액 50% 돌려준다.(사진=위메프)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  울산·창원으로 서비스 지역 확대

[키뉴스 이서윤 기자]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대표 빅터 칭)가 4일, 7대 광역시 중의 하나인 울산과 창원시까지 가사도우미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미소는 현재 서울, 인천, 경기, 대전, 부산, 대구, 광주 지역에 생활 청소를 서비스 중으로 울산, 창원 지역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며 가사도우미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국적인 서비스로 다시 한번 거듭나게 됐다.

울산, 창원 지역에는 생활 청소를 제공하는 가사도우미 서비스가 우선적으로 출시된다. 서비스 제공 시간은 3시간부터 8시간까지 시간 선택 신청이 가능하다. 정기적으로 청소 서비스를 신청할 경우 3시간 서비스의 기본 요금은 4만원이고, 4시간 서비스는 4만9,500원이다.

한국후지제록스, 장비원격진단 서비스 론칭

[키뉴스 이서윤 기자] 한국후지제록스(대표 오타니 다카시)가 사무기기 고장을 원격으로 사전 예측하는 ‘RDHC(장비원격진단) 서비스’를 선보인다.

한국후지제록스의 ‘RDHC 서비스’는 사무용 복합기, 디지털 인쇄기 등 사무기기 고장을 원격으로 사전 예측하는 프로그램이다. 사용하는 복합기의 장애가 예측되는 순간, 문제상황이 한국후지제록스에 자동으로 접수됨과 동시에 예방 조치가 진행된다.

RDHC 서비스는 IoT와 빅데이터를 활용해 신뢰 높은 예측정보를 제공한다. 고객이 사용하는 복합기의 소모품, 부품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EP-BB’에서 수집된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제품에서 발생될 수 있는 장애를 등급으로 분류해 사전 예측한다.

또한 전월 장비진단 결과와 서비스 이력을 월간 보고서로 고객에게 전달하는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따라서 업무 마비로 인해 발생될 수 있는 비용, 시간 등 손실을 사전에 막는다.

한국후지제록스, 장비원격진단 서비스를 선보인다.(사진=한국후지제록스)
한국후지제록스, 장비원격진단 서비스를 선보인다.(표=한국후지제록스)

한국레노버, 비즈니스 노트북 씽크북 출시

[키뉴스 이서윤 기자] 한국레노버(대표 이희성)가 비즈니스 사용자를 위한 휴대성과 보안성을 자랑하는 씽크북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씽크북은 최대 8세대 인텔 위스키 레이크 플랫폼 고성능 프로세서와 AMD 라데온 540X 그래픽을 탑재했다. 최대 512GB M.2 PCle 스토리지와 16GB DDR4 메모리를 선택해 복잡한 작업도 원활하게 처리할 수 있다. 또한, 윈도우 10 프로 운영체제로 구동돼 엔터테인먼트 이용은 물론 비즈니스에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비즈니스용 노트북이지만 무게는 1.32kg이며, 15.9mm 두께의 슬림하면서 180도 힌지 기술이 적용돼 회의하거나 주변 사람과의 화면 공유가 편리하다. 뿐만 아니라, 씽크북은 13.3인치 300니트 밝기의 FHD 안티 글레어 디스플레이에 5.5mm의 얇은 베젤로 넓은 화면에 선명한 화질을 갖추고 있어 몰입감을 선사한다. 이 외에도 키보드에 스카이프 회의 모드를 장착해 편의성을 높였다.

한편, 한국레노버는 씽크북 출시를 기념해 공식 홈페이지에서 구매 시 15% 할인 쿠폰을 제공하며 씽크북 주변기기로 백팩, 블루투스 마우스, USB-C 허브를 각 천원에 판매하고 있다.  

한국레노버, 휴대성.보안성 갖춘 비즈니스 노트북 씽크북 출시하다.(사진=한국레노버)
한국레노버, 휴대성.보안성 갖춘 비즈니스 노트북 씽크북 출시하다.(사진=한국레노버)

ETRI, TV 방송 워크샵서 차세대 방송기술 시연

[키뉴스 양대규 기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4일 제주 테크노파크에서 개최된 ‘차세대 TV 방송 워크샵(Next Gen TV Workshop)'에서 새로운 방송 장비 기술 및 융합 서비스 4건을 소개·시연했다. 워크샵은 국내외 방송·통신 관련 전문가 80여 명이 참가해 차세대 방송 기술 방향을 논의하는 자리다.

ETRI가 선보이는 대표적인 기술은 ATSC 3.0 기반 방송‧통신 융합 서비스(BC/BB)다. 지상파 UHD 방송망과 통신망(LTE)을 IP 기반으로 연동한 기술로 방송망과 통신망 간 연동 시간을 대폭 줄여 빠른 전환이 가능하다. 이동 중이거나 건물, 지하 등 환경에 따라 통신이 잘 되는 신호를 찾아 끊김 없이(Seamless) 시청할 수 있다. 기술은 계층분할다중화(LDM) 기술과 스케일러블 영상압축(SHVC) 기술을 결합해 이뤄졌다. 이를 통해 고정 UHDTV와 이동 HDTV를 하나의 채널로 전송할 수 있어 주파수 사용효율을 30% 이상 개선할 수 있다.

또한 연구진은 ATSC 3.0 채널본딩(결합) 시스템을 시연했다. 두 개의 방송 채널을 결합해 8K-UHD 영상을 송출 및 수신하는 기술이다. ETRI는 본 기술이 세계 최초로 신규 북미 표준인 ATSC 3.0을 기반으로 8K-UHDTV 서비스가 가능함을 선보일 수 있어 많은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차세대 TV 방송 워크샵(사진=ETRI)
차세대 TV 방송 워크샵(사진=ETRI)

AMD, '올 뉴 맥 프로'에 라데온 GPU 공급

[키뉴스 양대규 기자] AMD는 ‘라데온 프로 베가 II GPU’를 애플의 맥 프로 신제품(all-new Mac Pro)에 공급한다고 4일 밝혔다. 7나노(nm) 공정 기반의 라데온 프로 베가 II GPU는 8K 비디오 제작, 비디오 효과, 고사양 콘텐츠 제작 작업에 적합하다.

라데온 프로 베가 II GPU는 단정밀 부동 소수점(FP32)에서 최대 14 테라플롭스(TFLOPS), 반정밀 부동 소수점(FP16)에서 최대 28 테라플롭스(TFLOPS)의 연산 성능을 발휘하며, 고사양을 요구하는 전문 애플리케이션에 최적화 됐다.인피티니 패브릭 링크 GPU 인터커넥트 기술을 지원해, PCIe 3세대의 인터커넥트 속도와 비교해 GPU와 GPU간 커뮤니케이션이 5배 빨라졌다.

또한 고속 32GB HBM2 메모리를 지원한다. AMD는 1TB/s 메모리 대역폭을 제공하는 HBM2 메모리를 통해 고해상도, 멀티 디스플레이 셋업, 8K 비디오 및 기타 고사양 콘텐츠 제작 업무에 우수한 메모리 용량과 데이터 전송 속도를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AMD 라데온 프로 베가 II GPU
AMD 라데온 프로 베가 II GPU(사진=AMD)

차이나 모바일, 키사이트 솔루션 사용해 800GE 방화벽 테스트 완료

[키뉴스 양대규 기자] 키사이트 익시아 솔루션 사업부는 중국 통신사 차이나 모바일이 자사의 클라우드스톰(CloudStorm) 테스트 솔루션을 사용해 업계 최초로 800기가비트 이더넷(GE) 방화벽 테스트를 완료했다고 4일 발표했다. 차이나 모바일은 클라우드스톰 솔루션을 통해 800GE 스테이트풀 트래픽에서 대역폭, 초당 연결 및 동시 연결을 포함한 방화벽 테스트를 완료할 수 있었다.

키사이트 익시아 솔루션 사업부의 중국 총괄 매니저인 레이몬드 시우(는 “네트워크 장비 제조업체들은 5G 환경과 하이퍼스케일 데이터 센터를 지원하도록 설계된 하드웨어를 도입하고 있으며, 이동통신 사업자들은 새로운 장비가 굉장히 빠른 속도를 지원하는지 확인하는 작업이 필요하다"며, "이러한 빠른 속도로 나아가기 위한 단계 중 하나는 네트워크 장비가 현재와 미래의 복잡한 트래픽을 지원할 수 있는지 검증하는 것이다. 클라우드스톰은 이러한 유형의 테스트를 지원하기 위해 필요한 대규모 800GE 스테이트풀 테스트베드를 공급할 수 있는 유일한 솔루션"이라고 말했다.

익시아 클라우드스톰(사진=키사이트)
익시아 클라우드스톰(사진=키사이트)

베스핀글로벌, AWS EC2 인스턴스 최대 20% 할인 프로모션 진행

[키뉴스 석대건 기자] 글로벌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 베스핀글로벌㈜ (대표 이한주)이 AWS (Amazon Web Services) EC2 인스턴스 비용을 최대 20%까지 할인하는 프로모션을 6월 첫째 주부터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AWS를 구매한 적이 없는 기업, 단체를 대상으로, EC2 (Elastic Compute Cloud) 인스턴스의 비용을 최대 20%까지 할인할 예정이다. AWS 사용자의 약 90%가 이용하는 4가지 타입별 (T2.small / m5.large / C5.large / m4.large) 로 할인을 제공하며, 타입에 따라 16%에서 최대 2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된다. 

정현석 베스핀글로벌 서비스 전략본부 이사는 “AWS의 프리미어 파트너사이자 공인 매니지드 프로바이더이며, AWS 웰-아키텍티드 (Well-Architected) 프로그램 파트너사인 베스핀글로벌에서 국내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할인율로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국내 최고의 전문가 그룹이 성공적인 클라우드 도입을 이끌어 줄 것이다.”라고 전했다. 신청은 베스핀글로벌의 뉴스레터 또는 페이스북 이벤트 페이지 등에서 가능하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