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게임 소식] E3서 콘솔 버전 '크로스파이어' 공개 外
[오늘의 게임 소식] E3서 콘솔 버전 '크로스파이어' 공개 外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6.10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뉴스 유다정 기자] 10일 월요일인 오늘도 소소한 업데이트 소식은 계속된다.

크로스파이어 IP 최초 콘솔 버전 신작 ‘크로스파이어 X’ 공개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글로벌 최고 FPS(1인칭 슈팅)게임 ‘크로스파이어’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콘솔버전 신작 ‘크로스파이어 X’의 개발 소식이 9일 오후 3시(미 현지시각) 발표됐다.

이번 크로스파이어 X의 공개는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엔젤레스(LA)에서 개최되는 2019 E3게임쇼의 엑스박스 신작소개 세션인 ‘E3 2019 엑스박스 브리핑’에서 이뤄졌으며, 마이크로소프트 게임부문 부사장 ‘필 스펜서(Phil Spencer)’가 직접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필 스펜서 부사장은 발표에서 “글로벌 시장에서 FPS장르를 대표하는 타이틀인 ‘크로스파이어’ IP 최초의 콘솔버전 신작을 전세계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크로스파이어 X는 2020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엑스박스 팬들에게 특별한 콘텐츠가 포함될 것”이라고 밝혀 스마일게이트와의 협업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내비치기도 했다.

‘크로스파이어 X’는 ‘언리언 4’ 엔진을 사용해 개발 중인 ‘크로스파이어’ IP 최초의 콘솔용 게임이다. 엑스박스를 통해 출시될 예정으로,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마이크로소프트가 서비스 한다. 크로스파이어 X는 콘솔에 최적화된 다양한 콘텐츠가 포함되며 이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가 크로스파이어 관련 콘솔버전 작품을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최초로, 특히 북미와 유럽 등에서의 성과가 기대된다.

이날 발표에는 정보 공개 외에도 크로스파이어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약 2분 가량의 웅장한 시네마틱 트레일러 영상도 함께 공개돼 전세계인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이번 발표로 크로스파이어는 온라인과 모바일을 넘어 콘솔까지 아우르는 명실상부한 멀티 플랫폼 타이틀로서 더욱 많은 이용자들이 크로스파이어를 즐길 수 있게 되었으며, 스마일게이트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더욱 공고한 기반을 마련했다. 

장인아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대표는 “크로스파이어는 글로벌 최고의 게임 IP중 하나로, 마이크로소프트에서도 ‘크로스파이어 X’에 거는 기대가 남다른 만큼 최고의 퀄리티를 가진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많은 기대를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미지=스마일게이트)
(이미지=스마일게이트)

 

펄어비스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샤이’ 12일 사전 생성 시작

펄어비스는 지난 8일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진행된 검은사막 이용자 간담회 ‘하이델 연회’를 통해 신규 클래스 ‘샤이'를 최초로 공개하고 검은사막의 향후 업데이트 방향을 발표했다.

검은사막의 18번째 신규 클래스 ‘샤이’는 기존의 검은사막에 없던 작고 귀여운 캐릭터이다. 전투와 버프 능력을 동시에 갖춰 전장에서 다재다능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

샤이의 글로벌 사전등록은 6월 8일 시작했다. 국내 이용자들은 오는 19일 정기점검 전까지 사전등록이 가능하고 캐릭터 사전 생성은 12일부터 시작한다. 일본, 러시아, 북미/유럽, 동남아 등 전 세계 모든 국가 이용자를 대상으로는 19일 사전생성을 진행하고 26일까지 사전등록을 진행한다.

이날 행사에는 신규 클래스 ‘샤이’ 공개를 시작으로 ▲여름 업데이트 (생활 밸런스/콘텐츠 개편, 사냥터/점령전 개편, PVE 콘텐츠 ‘피의 제단') 등 ▲거대한 바다를 정복하는 ’대양' 콘텐츠 개편 ▲버프, 밸런스 등 주요 개선 사항 ▲UI(인터페이스) 개편 등을 공개했다.

김재희 펄어비스 검은사막 개발 총괄 PD는 “언제 새로 시작해도 재미있는 게임을 만드는 것이 가장 큰 목표 중 하나”라며 “검은사막 개발진은 앞으로 이용자의 요구에 맞게 진화하겠다”고 말했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이용자와 소통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행사장에는 팬아트, 팬영상 등 이용자가 제작한 작품들을 전시하고 직접 개발자들에게 의견을 개진하는 시간도 가졌다. 행사 종료 후에도 검은사막 주요 개발진들이 직접 이용자들과 인사를 나누며 게임에 대한 의견을 경청해 눈길을 끌었다.

검은사막의 공식 유튜브와 트위치를 통해 실시간 방송도 진행했다. 유튜브 실시간 채널은 1만 8000여명의 시청자가 트위치는 총 6000여명의 시청자가 몰렸다.

정경인 대표는 “하이델 연회는 펄어비스의 이름으로 직접 서비스를 하며 처음으로 인사드리는 자리다”며 “앞으로 이용자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는 펄어비스가 되겠다”고 말했다. 

정경인 대표 (이미지=펄어비스)
정경인 대표 (이미지=펄어비스)

 

넷마블 ‘하운즈:리로드’, 신규 메인미션 업데이트

넷마블은 온라인 RPS(Role Playing Shooting, 총싸움역할수행)게임 ‘하운즈:리로드’에 신규 메인 미션 ‘타락한 신념’을 추가했다고 10일 밝혔다.

메인 5-3미션인 ‘타락한 신념’은 SETIF 통신기지를 점거 하기 위해 윅브로크와 싸우는 대원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신규 미션을 가장 빨리 클리어하는 유저들에게는 신맵 이벤트 랜덤박스와 바캉스 아바타 선택상자를 지급한다.

오는 7월 17일 5주년을 맞이해 진행하는 릴레이 파티도 눈에 띈다. 이용자들은 PVP와 PVE 미션을 통해 획득할 수 있는 레어메탈과 선행훈장으로 5주년 아바타 랜덤박스를 제작할 수 있다.

이용자들의 편의를 위한 다양한 변경점도 함께 선보인다. 일단 PVP 콘텐츠를 통해 획득할 수 있는 계급 경험치가 소폭 늘어났으며 아포칼립스 총기의 데미지가 상향되면서 보다 플레이가 용이해졌다.

아바타 제작도 더욱 쉬워졌다. 정복 아바타 랜덤박스를 가공하기 위한 재료의 수량이 감소했으며 별빛 아바타를 위해 필요한 별빛 매직완드는 플레이 당 획득 수량이 늘어났다. 

RPS게임인 ‘하운즈:리로드’는 외계 생명체 ‘윅브로크’와의 사실적인 전투 묘사 바탕으로 기존 RPG를 뛰어넘는 강력한 근접공격 및 다양한 총기공격을 통해 극도의 긴장감과 원초적 쾌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미지=넷마블)
(이미지=넷마블)

 

카카오게임즈 ‘패스 오브 엑자일', 서비스 첫날 동접자 7만명 돌파
 
카카오게임즈의 핵 앤 슬래시 PC온라인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이 정식 서비스 첫날 동시 접속자 7만명을 돌파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8일 오전 5시 정식 한국 서비스를 오픈 했다. 첫 날부터 동시 접속자 7만 명을 돌파했으며 하루 이용자는 20만 명을 넘어섰다. 이같은 상승세에 따라 PC방 RPG 부문 1위, 전체 점유율 6위 (*자료 출처: 게임트릭스/더로그, 9일 기준)에 오르기도 했다.

김상구 카카오게임즈 본부장은 “서비스 첫 날 부터 많은 이용자 분들이 찾아주셔서 감사 드리며, 개발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세세한 부분까지 빠르게 서비스 완성도를 높여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패스 오브 엑자일’은 신규 확장팩 콘텐츠 ‘군단’ 업데이트에 맞춰 전세계 동시 오픈 했으며, 서비스 시작과 동시에 대기열이 5만 명을 넘어서는 한편 트위치 게임 방송 시청자수 탑3 에 오르는 등 게이머들의 관심을 입증하기도 했다.

‘패스 오브 엑자일'은 한국 서비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게임’ 가입 후 무료로 게임을 다운로드 받아 즐길 수 있으며, 전국의 카카오게임 PC방에서도 특별한 혜택과 함께 게임을 만나볼 수 있다.

(이미지=카카오게임즈)
(이미지=카카오게임즈)

 

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 韓日 양대마켓 매출 TOP 10 등극

넷마블은 초대형 기대작인 '일곱 개의 대죄: GRAND CROSS(이하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개발사 퍼니파우)'가 출시한지 일주일도 채 안 돼 한국과 일본 양대 마켓 TOP10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앱마켓 분석사이트 게볼루션에 따르면, '일곱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출시 6일만에 국내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매출 1위와 5위를 각각 기록했고 일본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에는 각 매출 6위에 이름을 올렸다. 

넷마블은 지난 4일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한국과 일본에 정식 출시했다. 이 게임은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초대형 모바일 RPG다. 

이 게임은 이용자가 직접 '일곱 개의 대죄'의 주인공이 되어 원작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진행하는 어드벤쳐 방식의 게임으로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3D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특징이다.

출시를 앞두고 진행한 사전등록에서도 한국과 일본에서 총 6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고 론칭 전 실시한 사전 다운로드로 한국과 일본의 애플 앱스토어 인기 무료 다운로드 랭킹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박영재 넷마블 본부장은 “원작의 매력적인 캐릭터들을 게임 내에서 만나볼 수 있는 것에 더해 고퀄리티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스토리 전개로 게임을 하는 재미와 보는 재미 모두 잡아낸 것이 흥행의 원동력”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곱 개의 대죄'는 만화책 누적 발행 부수 3,000만부를 돌파한 초대형 IP로 2012년 일본 잡지 주간 소년 매거진에서 연재를 시작해, TV 애니메이션과 극장판 영화로도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일본 최고의 인기 만화다.

(이미지=넷마블)
(이미지=넷마블)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키뉴스를 만나보세요. 키뉴스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편집인 : 김영준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inews@kinews.net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