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콘텐츠
메이플스토리, SNG 특징 담은 '몬스터 라이프' 추가

넥슨은 자사의 온라인게임 '메이플스토리'에 신규모드 '몬스터라이프'를 추가했다고 17일 밝혔다.

몬스터라이프는 유저가 농장의 주인이 돼, 자신의 터를 가꾸고 그 안에서 몬스터를 육성해나가는 시뮬레이션 방식의 월드 통합 콘텐츠다.

가장 큰 특징으로는 게임 속 친구들뿐만 아니라 다른 월드(서버) 유저들과의 교류를 통해 보다 확장된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농장의 레벨이 높아질수록 건축 가능한 건물과 보유할 수 있는 몬스터가 늘어나며, 친구의 농장을 방문해 도움을 주고받고, 친구가 소유한 몬스터와의 조합을 통해 총 600여종의 희귀몬스터를 생성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몬스터들이 가진 특수능력을 활용해 유저의 게임캐릭터를 강화시키는 것도 가능하다.

이외에도 신규지역 '루타비스'가 오픈됐다. 루타비스에서는 땅속 거대한 뿌리에 갇혀버린 NPC '세계수'를 구하기 위한 여정이 전개된다. 특히 오는 31일에 공개되는 루타비스의 '카오스 모드'에서는 '150제 최고급 장비'를 획득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메이플스토리 개발을 총괄하는 오한별 넥슨 프로듀서는 “몬스터라이프는 육성과 건설이라는 시뮬레이션적인 요소가 결합된 콘텐츠”라며 “메이플스토리 속 또 하나의 게임으로서 완성도 높은 재미를 전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성상훈 기자  HNSH@ittoday.co.kr

<저작권자 © 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키뉴스 TV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