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6 16:03 (수)
삼성디스플레이, 대만서 '삼성 커브드 포럼 2019' 개최
상태바
삼성디스플레이, 대만서 '삼성 커브드 포럼 2019' 개최
  • 안석현 기자
  • 승인 2019.11.14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률반경 1000R의 커브드 모니터. /사진=삼성디스플레이
곡률반경 1000R의 커브드 모니터. /사진=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는 14일 대만 타이베이 그랜드메이풀호텔에서 ‘삼성 커브드 포럼 2019(Samsung Curved Forum 2019)’를 개최했다.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사용자를 중심으로 화면이 곡면으로 휘어 있는 제품이다. 인간의 안구와 유사한 곡률로 휘어져 있어 기존 평면 모니터 대비 화면 몰입감이 더 크다. 

이번 행사에는 델⋅HP⋅TPV⋅폭스콘 등 모니터 제조사 및 유통업계 관계자 등 총 3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삼성디스플레이는 커브드 디스플레이 장점과 시장 전망, 소비 트렌드에 대해 공유했다. 또 27인치에서 49인치까지 총 11종에 이르는 다양한 커브드 모니터 패널을 공개했다. 

특히 전체 모니터 시장의 약 65%에 달하는 B2B 모니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곡률을 높힌 디자인도 소개됐다. 27인치⋅34인치 제품에서는 기존 1800R⋅1500R을 넘어 최대곡률 1000R을 적용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R값이 작을수록 화면이 휘어진 정도가 크다는 뜻이다. 이 밖에 43.4인치, 49인치 대형 모니터도 전시됐다. 

시장조사업체에 따르면 커브드 모니터 시장은 2015년 이후 지속 성장해 2020년에는 1500만대 이상 판매될 것으로 예상된다. 남효학 삼성디스플레이 대형사업부장(부사장)은 "시장확대를 위해 고객과 협력체제를 강화하고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제품리더십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