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8:32 (월)
Quectel, 국제적 입지 확장하고자 베오그라드에 연구개발센터 설립
상태바
Quectel, 국제적 입지 확장하고자 베오그라드에 연구개발센터 설립
  • PR Newswire
  • 승인 2019.11.1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이 2019년 11월 13일 PRNewswire) 지난 화요일, 무선 및 GNSS 모듈을 공급하는 세계 굴지의 기업 Quectel Wireless Solutions Co., Ltd.(증권 코드: 603236.SS)가 베오그라드에 연구개발센터를 설립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이 연구개발센터의 목적은 Quectel의 글로벌 연구개발(R&D) 구조를 강화하고, 유럽에서 고객에게 더 가깝게 다가가기 위한 것이다.

Quectel Research & Development Center Europe Co. doo Beograd-Stari Grad는 2020년 1분기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임베디드 개발자로 구성된 전문가팀이 중국에 있는 핵심 연구개발팀과 협력할 예정이다. Quectel은 베오그라드 연구개발센터를 운영하면서 세계적인 규모로 자사의 입지를 확장하고자 하는 계획을 확실하게 추진하고 있다.

베오그라드 사무실은 유럽에서 강력한 기술적 토대를 구축한다는 목표에 따라 고객 중심적인 활동, 소프트웨어 맞춤화, 애플리케이션 레이어 개발, IoT 통합과 설계 측면에서 주요 고객 지원 등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베오그라드 사무실은 Quectel의 첫 유럽 기술개발센터로서 Quectel의 제품 로드맵을 지원하는 역량을 촉진하고, Quectel이 유럽 지역 고객에게 더 신속한 지원을 제공하도록 할 예정이다.

Quectel CEO Patrick Qian은 "이번 계획은 고객을 향한 자사의 열정을 보여주고, 진정으로 지역화된 국제 기업이 되기 위한 목표를 향한 큰 발걸음"이라며 "자사의 엔지니어링팀이 더 효율적으로 업무를 진행함으로써 고객을 위한 훌륭한 아이디어를 최신 IoT 모듈로 전환하고, 더 신속하게 제품을 출시하도록 지원하고자 유럽에서 자사의 지역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본사가 상하이에 위치한 Quectel은 전 세계적으로 1,500명이 넘는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업계에서 유명한 관리자가 지휘하며 국제 사업을 바탕으로 세계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Quectel은 50개가 넘는 국가와 지역을 아우르는 세계적인 고객 지원망을 구축했으며, 해외 지사와 중국 지사의 역량을 상호연결하는 Quectel 팀의 지원 하에 파트너들에게 밀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Quectel 소개

Quectel Wireless Solutions(증권 코드: 603236.SS)는 무선 및 GNSS 모듈을 공급하는 세계 굴지의 기업으로, 5G, LTE/LTE-A, NB-IoT/LTE-M, UMTS/HSPA(+), GSM/GPRS 및 GNSS 분야의 최신 무선 기술을 포괄하는 광범위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전문적인 IoT 기술 개발업체이자 무선 모듈 공급업체인 Quectel은 IoT 무선 모듈을 위한 원스톱 서비스도 제공한다. Quectel 제품은 스마트 결제, 텔레매틱스와 운송, 스마트 에너지, 스마트 도시, 보안, 무선 게이트웨이, 산업, 건강관리, 농업 및 환경 모니터링 등 여러 IoT/M2M 분야에 광범위하게 적용됐다. 추가 정보는 Quectel 웹사이트[http://www.quectel.com/ ], 링크트인[https://www.linkedin.com/company/quectel-wireless-solutions/ ],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quectelwireless/ ], 트위터[https://twitter.com/Quectel_IoT ]를 참조한다.

출처: Quectel Wireless Solutions Co., Ltd.

 

 

Related Links :

http://www.quecte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