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25 17:33 (수)
한미반도체, 주안국가산단에 제4공장 준공… 총1만2300만평 규모로
상태바
한미반도체, 주안국가산단에 제4공장 준공… 총1만2300만평 규모로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10.28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반도체 제4공장 전경./한미반도체

반도체 장비 전문기업 한미반도체(대표 곽동신 부회장)는 인천광역시 서구 주안국가산업단지에 4공장을 준공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준공한 한미반도체 4공장은 약 2800평의 부지에 지상 4층 건물로 지어졌으며 기존의 1 ∙ 2 ∙ 3 공장과 함께 총 1만2300평 규모의 생산 설비 라인을 보유하게 됐다.

이번 생산능력 확대는 글로벌 반도체 경기가 저점을 찍은 다음 5G·AI·데이터센터 등으로 인해 장기적 성장이 예상되는 만큼 고객 니즈를 대비, 한발 앞서 이를 준비하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곽동신 한미반도체 부회장은 “한미반도체는 글로벌 반도체 고객사의 까다로운 눈높이와 니즈에 맞춰 고정밀가공을 위한 첨단 설비 확충과 가공∙조립∙테스트를 포함하는 반도체 장비 생산에 필요한 모든 공정을 자체 보유하며, 제품의 품질 확보는 물론 신속한 납기 준수를 통해 외주 업체 생산에 전적으로 의존하는 경쟁사와 현격히 차별화된 고객만족을 실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1980년 설립된 한미반도체는 전 세계 300여 개 고객사에 반도체 장비를 공급하며 글로벌 반도체 전시회인 세미콘 차이나, 세미콘 타이완 공식 스폰서로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