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2 10:26 (목)
록히드마틴, 디지털 엔지니어링 가속화 위해 다쏘시스템 플랫폼 도입
상태바
록히드마틴, 디지털 엔지니어링 가속화 위해 다쏘시스템 플랫폼 도입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10.2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텔스 전투기 F-22 랩터./다쏘시스템

다쏘시스템은 세계 최대 방산업체 록히드마틴이 디지털 엔지니어링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해 자사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록히드마틴이 설계 영역을 넘어 차세대 항공기 및 헬리콥터 제조 과정의 성공적인 디지털화를 위해 다년간 협력할 계획이다. 록히드마틴은 디지털 엔지니어링 툴로서 다쏘시스템의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기반의 다양한 산업 솔루션을 활용해 사용한다.

또 항공 사업 부문과 로터리(Rotary) 및 미션 시스템(RMS) 사업 부문에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을 도입해 광범위한 디지털 환경에서 3D 설계 소프트웨어, 3D 디지털 목업, 제품수명주기관리(PLM) 솔루션 등을 사용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협업을 강화하고 비즈니스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할 뿐 아니라 개발 및 제조 전 과정에서 업무 속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데이비드 지글러(David Ziegler) 다쏘시스템 항공우주 및 국방 산업 부문 부사장은 “3D 익스피리언스 플랫폼은 록히드마틴이 디지털 엔지니어링 목표를 빠르게 달성하고 제품 엔지니어링을 최적화할 수 있도록 통합된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며 “록히드마틴은 복잡한 프로그램에 유연하게 대응하고 항공 혁신을 선도해 21 세기 항공우주 산업을 새롭게 정의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