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18:32 (월)
AISC 열풍… 패러데이, 프로젝트 건수 3년 연속 3배 증가
상태바
AISC 열풍… 패러데이, 프로젝트 건수 3년 연속 3배 증가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09.19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러 산업에 IT가 접목되면서 특정 응용처에 맞춰 개발된 전용반도체(ASIC)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ASIC 서비스 시장도 커지는 모양새다.

대만 패러데이테크놀로지(Faraday Technology)는 자사의 시스템온칩(SoC) 설계 서비스 프로젝트 건수가 3년 연속 두 배로 증가했다고 19일 밝혔다.

ASIC은 수요기업이 직접 설계하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전문 업체에 용역을 맡긴다. 대만 패러데이는 ASIC 설계 시장에서는 정평이 난 업체로, 삼성전자의 첨단 파운드리 생태계(SAFE) 소속이기도 하다.

패러데이가 지난 3년간 받은 ASIC 프로젝트는 주로 28나노(㎚) 및 40나노 공정을 활용한다.

두 공정은 현재 주류 반도체 노드로, 고급 공정보다 사업 진입 장벽이 낮고 설계자산(IP), 마스크 및 웨이퍼 제조 비용도 핀펫(FinFET) 공정보다 훨씬 저렴하다.

패러데이는 위험과 출시 기간을 동시에 줄여주는 효율적인 SoC 설계과정과 성숙한 플랫폼 기반 SoC 설계 서비스를 개발했다. 이 회사의 IP 솔루션은 실제 SoC ASIC으로 시스템에서 검증된 바 있다. 

플래시 린(Flash Lin) 패러데이 코퍼레이션 최고운영책임자(COO)는 “28nm 및 40nm 노드는 5세대(5G) 이동통신, 네트워킹, 사물지능(AIoT),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 프로젝터, 다기능 프린터, 바코드 인식기 등 광범위한 용도로 사용된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공정 노드에서 다각화된 분야의 시장 수요에 대응할 능력을 갖췄다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