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12 14:02 (월)
워크데이, 에어아시아 디지털 전환 파트너로 선정
상태바
워크데이, 에어아시아 디지털 전환 파트너로 선정
  • 오은지 기자
  • 승인 2019.09.17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용 인사 및 재무관리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의 애플리케이션 분야 선두기업인 워크데이는 저비용항공사(LCC) 에어아시아가 자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워크데이 HCM(인적자본관리 솔루션)을 채택했다고 17일 밝혔다. 

에어아시아는 22개 시장 140여 도시에 취항하고 있다. 효율성 제고와 고객중심주의 강화 및 사업 성장을 위해 비즈니스 전 부문을 변화시키는 게 목표다. 그 혁신 과정의 일환으로 전 세계 2만2000여 직원을 대상으로 워크데이의 HCM 클라우드 기술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에어아시아 로고.
▲에어아시아 로고.

워크데이 HCM을 통해 기업은 자사 인력에 대한 보다 빠른 통찰력을 확보, 인사 및 인재 관리를 최적화하는 보다 정확한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게 된다.

경력, 보유 기술 및 이수 교육 등 기타 직원 기록을 포함한 에어아시아 직원 데이터를 관리하는데 적용한다. 에어아시아 직원들은 외부 도움 없이 셀프서비스 기능을 통해 스스로 경력 개발 과정을 설계할 수 있다.

바룬 바티아(Varun Bhatia) 에어아시아 인사 및 문화 최고 책임자는 “에어아시아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회사의 비즈니스 모델 뿐 아니라 인력과 문화를 포괄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우리 올스타들의 경력 개발 각 단계를 면밀히 검토했으며, 기술과 데이터를 어떻게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지 고민했다. 워크데이는 엔터프라이즈급 클라우드 기반 통합 HCM 모바일 플랫폼에 대한 자사의 기준을 충족했으며 정교한 리포팅 및 분석 역량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롭 웰스(Rob Wells) 워크데이 아시아 사장은 “에어아시아는 디지털 혁신과 직원 역량 강화에 대한 워크데이의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향후 에어아시아는 인적자원관리, 재무관리 및 분석 역량을 신규 시장에 적용하면서 아시아 전역에서의 입지를 보다 강화할 계획이다.

 

◇워크데이는

2005년 설립된 워크데이는 인사와 재무관리를 위한 기업용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을 공급하는 글로벌 선두기업이다. 인사관리 솔루션을 비롯하여 재무관리 솔루션과 분석 솔루션을 글로벌 대기업 및 교육기관 그리고 정부조직에 제공하고 있다. 고객사는 중견기업부터 포츈 50대 기업까지 다양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